안녕하세요!

"정체성 해체의 정치학" 여섯 번째 시간 공지입니다.

강의는 8월 8일 수요일, 늦은 7시 30분부터 1층 카페에서 진행되어요.

(수유너머 오시는 길: http://www.nomadist.org/s104/index.php?mid=board_YQeO19&document_srl=1503)

 

우리 강의에서는 <젠더는 패러디다> + 버틀러의 <젠더 트러블> 원서를 같이 읽어요.

<젠더 트러블> 원서 지참해주셔요. 구글에서 pdf를 다운받을 수 있답니다.


6강, 마지막 강의의 주제는 "행복한 회색지대의 쾌락과 정치적 레즈비언"

<에르퀼린 바르뱅> 서문과 <성의 역사>에 나타난 푸코의 관점 차이를 검토하고

위티그의 섹스/젠더의 이분화와 레즈비언과 여성의 분리 선언을 분석해보는 시간!
 

푸코&위티그.PNG

마지막 시간 간식은 김연호, 김은석, 정은 선생님께서 준비해주셔요. 감사합니다.

그럼 다들 내일 뵈어요!

  baiduhiqpx12.gif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규강좌게시판] 이 게시판은 공지와 후기를 위해 사용합니다 vizario 2017.03.22 507
공지 수유너머 104의 정규강좌란? 어떻게 참여할까요? vizario 2017.03.18 3290
312 [니체-발제] 도덕의 계보. 3논문 : 금욕주의적 이상이란 무엇을 의미하는가? 류재숙 2017.04.27 875
311 [니체 혹은 필로비오스]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2부 발제 [1] 재림 2017.05.12 587
310 [ 플라톤 세계로 들어가는 6개의 문] 3월 27일 첫번째 시간 file 효영 2017.03.24 574
309 니체 짜라투스트라 머리말, 1부- 후기 [8] 한지원 2017.05.18 556
308 [니체 혹은 필로비오스-사랑할만한 삶이란 무엇인가] 첫 번째 시간 file 마빈 2017.03.26 392
307 니체에 대한 니체적 독해 [3] solaris 2017.04.15 377
306 ===============여름 강좌 시작합니다=============== choonghan 2017.06.13 359
305 발제자 명단- 니체 강독강좌 file 아노말리에 2017.04.01 355
304 니체 혹은 필로비오스 3강 후기 - 철학자 니체 음악가 니체 file 팡자 2017.04.21 353
303 간식 담당자 명단-니체 강독강좌 file 아노말리에 2017.04.01 337
302 다나 해러웨이 참가 후기 [4] file 닉(Niec) 2018.03.08 305
301 [후기 및 공지][니체 혹은 필로비오스-사랑할만한 삶이란 무엇인가] 강독 첫 번째 강좌 후기 및 두 번째 시간 공지입니다 [2] forgetnov 2017.04.03 296
300 <문학과 예술의 존재론> 리버이어던과 모비딕 솔라리스 2018.08.18 278
299 [후기] 영화워크숍 제1강 [1] file 누혜 2017.07.11 264
298 [니체 2강 후기 및 공지] '영원한 어린아이' [2] file 아노말리에 2017.04.12 251
297 [니체 혹은 필로비오스] 제4강 후기(를 가장한 녹취록) (1) [4] file 김주경 2017.05.09 248
296 [바깥의 문학] 1월 10일 수요일 첫 번째 강의 공지! file 팡자 2019.01.10 239
295 문학과 예술의 존재론 후기.. [3] 투명글 2018.08.04 22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