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대활동 :: 비정규직, 장애인, 퀴어, 난민, 동물, 지구 등 소수적 연대를 위한 게시판입니다!


이음책방, 이렇게 이용하시면 됩니다.

수유너머N 2013.07.17 10:45 조회 수 : 26311

7월 16일 화단디에서 

대형온라인서점 보다는 인문학, 사회과학 등의 책을 주로 파는

작은 책방을 이용하자는 이야기를 했었죠.


그때 '이음책방'이 우리와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 거라는 이야기도 했구요.^^


945080_379521778831094_1409110460_n.jpg


전화나 홈페이지를 이용하시면 배송해주시구요,

시중에서 구하기 어려운 책도 가능한 한도에서 구해주십니다.


책방 이음.JPG


그리고 이음책방은 '나와 우리'라는 한국군에서 의한 베트남 전쟁피해자들과 연대사업을 하는

역사 NGO에서 운영하는 곳이라 연대의 차원에서도 우리가 적극적으로 책을 거기서 사자는 이야기도 했습니다.


회원가입하시면 적립도 해주니 꼭꼭 이용했으면 해요.


375039_383109718472300_1913823585_n.jpg


조진석 님은 기회되면 이음에서 수유너머N이 강좌를 비롯한 프로그램도 개최하면 좋겠다고 하셨습니다.


책 생태계가 잘 형성될 수 있도록 가급적 우리 이음책방을 이용해요.


홈페이지.


http://www.nawauri.or.kr/   


전화번호 


02-766-9992


약도


이음책방-약도_dandron.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2 두리반 도시 영화제 !!![예매 서두르세요!]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2.12 42504
391 경향신문-총파업 기사 [수유너머N] 은선 2012.05.02 33775
390 [연대하는 달팽이] <차별 및 외국인 배타주의에 NO! 9.23행동> 탄압에 항의하는 성명서 연대하는 달팽이 2011.10.04 32566
389 정부,수자원공사 물민영화 추진중!4대강사업 진짜목적드러나 [1] 리슨투더시티 2011.12.03 28735
» 이음책방, 이렇게 이용하시면 됩니다. [6] file 수유너머N 2013.07.17 26311
387 도시영화제, 스웨덴 [1] file 은선 2012.12.25 24764
386 오는 토욜, 일욜에 서울에서 열리는 희망버스 연구실에서 함께 출발해요~ [2] N 2011.08.26 22403
385 수유너머 성명서 발표, 4대강 game온 오프라인 런칭 ,모래 재개관파티@두리반 [7] file 은선 2011.05.12 20256
384 G20 그래티피 사건 관련 소식 수유너머N 2011.05.24 14157
383 명동 마리에서 용역 사진전을 합니다..-48시간/달팽공방 벼룩시장과 함께해요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9.01 13818
382 occupy seoul flea market! 신자유주의 지옥행을 막아볼 마지막 벼룩시장입니다. file 은선 2012.02.08 12806
381 [핵발전소, 이제 우리도 알거든!] 공동체 상영 신청 받는대요! 수유너머N 2012.02.25 11301
380 2회 도시영화제 2nd urban film festival[도시관련 걸작다큐들] [1] file 리슨투더시티 2011.11.13 10213
379 뉴욕, 내성천 그리고 우리의 호흡 Newyork, Naesungcheon and the breath of us Mary Mattingly, Jon Cohrs Two person show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8.24 9641
378 4대강 팔당농민 승소 파티!!!!!! 이번주 일욜! 조계사로 다 모 이자 !!! [2] file 은선 2011.03.22 9632
377 강으로 엠티갑니다~훈훈한 선남선녀들과함께~머리와 가슴에 강바람넣자 [19]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4.27 9251
376 희망뻐스 두리반+수유너머N 조인 버스~~7월 9일 입니다~신청 선착순 받음 [19] 리슨투더시티 2011.06.25 8275
375 12월 5일 모두 시청으로! 4대강 예산저지 범국민대회! [2] file 은선 2010.11.27 7268
374 한일연합 텐트마당극 <들불> 올립니다~! [1] 유심 2012.03.16 6702
373 서부비정규센터와 함께하는 [프리타노조 초청 - 한국과 일본, 깃발없는 이들의 대화] [7] file 수유너머N 2011.04.20 651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