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대활동 :: 비정규직, 장애인, 퀴어, 난민, 동물, 지구 등 소수적 연대를 위한 게시판입니다!


정부,수자원공사 물민영화 추진중!4대강사업 진짜목적드러나

리슨투더시티 2011.12.03 12:01 조회 수 : 28735

http://www.shina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241253



4대강 공사로 가장 자연이 많이 훼손된 상주, 영주 지역에 왜 불필요한 영주댐과 

저수지를 새로짓는지 물민영화 하려는 것은 아닌지 의심했는데 

그 내용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FTA, 물민영화  4대강 사업 다 아주 큰 그림속에 진행되고 있습니다. 

물민영화 추진 지역은 다음과 같습니다 


충북, 강원: 제천, 단양, 충주, 원주, 정선, 평창, 영월, 횡성군 등 


경북: 상주, 영주, 문경, 예천, 봉화 



정부 물산업 민영화 정책 폐기 촉구
전공노 충북·강원본부, 오늘 공동 기자회견
2011년 10월 30일 (일) 22:44:23 지면보기 1면서병철 기자  bcsu@jbnews.com

전국 공무원노조 충북지역본부와 강원지역본부가 공동으로 충주댐 상류지역 하수시설 민간위탁을 결사 반대하고 나섰다.

전공노 충북·강원지역본부는 31일 오후 제천시청 브리핑룸에서 충주댐 상류지역 하수시설 민간위탁 반대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는 물산업 민영화정책을 폐기하라고 주장할 계획이다.

이들은 미리 배포한 성명서를 통해 "정부는 현재 물 산업육성이라는 미명 하에 지방상수도 통합 및 위·수탁정책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힐 예정이다.

이어 "하지만 이러한 정부의 정책은 정부가 책임져야 할 사회공공사업을 사유화하기 위한 첫 단계에 불과하다"며 "공공성 영역을 사유화, 민영화함으로써 최대 이윤을 추구하는 민간자본에 의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이 져야 하는 상황이 도래할 것"을 강조하기로 했다.

또 최근 충주댐 상류지역에 소속된 강원, 충북지역에도 이러한 물 산업 민영화 움직임이 있어 심각함을 야기하고 있으며, 정부는 오는 12월 준공예정인 충주댐 상류지역 하수시설을 한국환경공단으로 민간 위탁하는 것으로 해당지자체에 종용하고 있다고 했다. 

이들은 한국환경공단은 환경부를 등에 업고 충주댐 상류지역 하수시설 통합 관리대상인 제천, 단양, 충주, 원주, 정선, 평창, 영월, 횡성군 등 충북과 강원도의 8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하수시설 통합센터 운영비 분담금과 불공정한 위·수탁 계약서를 통보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지난 25일 해당 7개 자치단체 공무원노조와 상용직노조에서 민간위탁을 반대하는 성명서를 내는 등 지역에서 반대여론이 높아지자 환경부는 26일 해당 지자체에 '댐상류하수도시설 통합관리 협약체결을 위한 회의개최' 공문을 발송하고 지난 27일에는 체결식을 시도한 바 있다. 

이는 지역주민의 의사도 수렴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밀어붙이는 작태로, 이날 체결서명으로 이어지지는 않았지만 이렇게 의견수렴의 절차도 제대로 거치지 않고 강압적으로 진행되는 체결은 무효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주장했다.

또한 공공산업이 만약 이윤추구가 일차적 목적인 독점 민간기업이 지배하게 될 경우 사회적 재앙으로 이어지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며, 상·하수도 물산업이 완전 개방되어 만약 초국적 외국자본의 손에 넘어 갈 경우는 상상하기도 어려운 대재앙이 벌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서병철 / 제천 

bcsu113@jbnews.com




http://www.shinailbo.co.kr/news/articlePrint.html?idxno=241253




"상수도 민영화,물값 인상으로 이어질 것"
상주시민단체"민간위탁 안돼"강력 반발...성명서 발표
2011년 11월 06일 (일) 13:19:22상주/김병식 기자  bskim@shinailbo.co.kr
  
▲ 상수도 민영화반대 성명서 발표한 상주지역대책위원회.
정부가 지자체 지방 상수도를 수자원공사에 위탁 관리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상주지역 시민단체가 "물값 상승은 뻔한 일"이라며 반발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또한 상수도 민영화 반대 운동이 인근 지자체로 확산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경북북부권 지방상수도 통합운영과 관련 상수도 민영화반대 상주지역대책위원회는 지난 2일 상주시민문화회관 광장앞에서 상수도 통합 관리권에 대한 수자원공사 일부 위탁 방침에 정면으로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나섰다 이날 상수도민영화반대 상주지역 대책위원회(위원장 신정현)는"부채가 엄청나게 늘어나 민영화 후보 1순위에 올라 있는 수자원공사에 상수도 관리권을 넘긴다는 것은 바로 상수도 민영화를 의미하는 것이며, 즉각적인 물값 인상으로 이어질 것은 불을 보듯 뻔하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지자체는 비용절감과 효율화를 위해 상수도를 위탁한다고 하나, 실질적인 비용절감은 미미하거나 없으며, 특히 수자원공사는 향후 20~30년 간 인구가 증가하고, 사용량이 증가한다는 근거 없는 전제하에서 운영단가와 요금 등을 책정하고 있다"며"수자원공사는 위탁 초기 지자체를 설득하기 위해 위탁 단가를 낮게 책정해 주고 있으나, 협약 체결 이후 위탁 단가를 급격히 높일 계획을 세우고 있다는 것은 이번 국감에도 밝혀진 바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정부는 전국 164개 지자체의 직영 지방 상수도를 한국수자원공사에 위탁해 39개 권역으로 통합 운영하는 방안을 적극 권장하면서 국ㆍ도비 보조등 재정적 인센티브를 내걸고 있다. 

이는 지방상수도가 규모의 영세성과 재정부족 등으로 운영면에서 효율성이 떨어지고 물 공급과 서비스 불균형이 심각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상주를 비롯한 영주, 문경, 예천, 봉화 등 5개 시군은 지난해 10월 15일 통합협의회를 구성했다. 

문경시는 오는 9일 영광문화센터에서 주민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상주시는 2일 상주문화회관에서 설명회를 갖기로 했으나 시민단체의 반발로 연기했다. 

그러나 상주지역 민단협 10여개단체와 그 외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상수도민 영화반대 상주지역 대책위원회'(위원장 신정현)는 이날 성명서를 발표하고 상수도 민간 위탁을 강력히 반대하고 나섰다. 

대책위는 상주지역 4개 정수장에서 생산된 수돗물은 부적합 사례가 없어 2007년 경북물관리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상을 받았음에도 물구하고 수자원공사에 관리권을 넘긴다는 것은 민영화를 뜻하는 것이며 이는 즉각적인 물값 인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위탁방침 철회를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 

이에 대해 상주시는 "한국수자원공사가 초기 시설개선 등을 위한 예산 638억원을 집중투자 하면 유수율 80%이상의 목표 달성과 함께 다양한 서비스도 제공된다"며 물전문기관에서 관리를 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상수도 운영체계 통합에 찬성할 경우 시설개선비로 한시적으로 120억원을 지원받아 공장 신설 등 급증하고 있는 수돗물 확보가 가능해지는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2 두리반 도시 영화제 !!![예매 서두르세요!]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2.12 42504
391 경향신문-총파업 기사 [수유너머N] 은선 2012.05.02 33775
390 [연대하는 달팽이] <차별 및 외국인 배타주의에 NO! 9.23행동> 탄압에 항의하는 성명서 연대하는 달팽이 2011.10.04 32566
» 정부,수자원공사 물민영화 추진중!4대강사업 진짜목적드러나 [1] 리슨투더시티 2011.12.03 28735
388 이음책방, 이렇게 이용하시면 됩니다. [6] file 수유너머N 2013.07.17 26311
387 도시영화제, 스웨덴 [1] file 은선 2012.12.25 24764
386 오는 토욜, 일욜에 서울에서 열리는 희망버스 연구실에서 함께 출발해요~ [2] N 2011.08.26 22403
385 수유너머 성명서 발표, 4대강 game온 오프라인 런칭 ,모래 재개관파티@두리반 [7] file 은선 2011.05.12 20256
384 G20 그래티피 사건 관련 소식 수유너머N 2011.05.24 14157
383 명동 마리에서 용역 사진전을 합니다..-48시간/달팽공방 벼룩시장과 함께해요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9.01 13818
382 occupy seoul flea market! 신자유주의 지옥행을 막아볼 마지막 벼룩시장입니다. file 은선 2012.02.08 12806
381 [핵발전소, 이제 우리도 알거든!] 공동체 상영 신청 받는대요! 수유너머N 2012.02.25 11301
380 2회 도시영화제 2nd urban film festival[도시관련 걸작다큐들] [1] file 리슨투더시티 2011.11.13 10213
379 뉴욕, 내성천 그리고 우리의 호흡 Newyork, Naesungcheon and the breath of us Mary Mattingly, Jon Cohrs Two person show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8.24 9641
378 4대강 팔당농민 승소 파티!!!!!! 이번주 일욜! 조계사로 다 모 이자 !!! [2] file 은선 2011.03.22 9632
377 강으로 엠티갑니다~훈훈한 선남선녀들과함께~머리와 가슴에 강바람넣자 [19] file 리슨투더시티 2011.04.27 9251
376 희망뻐스 두리반+수유너머N 조인 버스~~7월 9일 입니다~신청 선착순 받음 [19] 리슨투더시티 2011.06.25 8275
375 12월 5일 모두 시청으로! 4대강 예산저지 범국민대회! [2] file 은선 2010.11.27 7268
374 한일연합 텐트마당극 <들불> 올립니다~! [1] 유심 2012.03.16 6702
373 서부비정규센터와 함께하는 [프리타노조 초청 - 한국과 일본, 깃발없는 이들의 대화] [7] file 수유너머N 2011.04.20 651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