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대활동 :: 비정규직, 장애인, 퀴어, 난민, 동물, 지구 등 소수적 연대를 위한 게시판입니다!


▶◀


이번 4월은 지난 그 어떤 4월들 보다도 유난히도 유난한 것만 같습니다.

수 없이 많은 부조리들이 중첩되어 지내 온 세월들이 

한꺼번에 봇물 터지듯 터져나와버렸을 때 

느끼게 된 우리의 어떤 감정...

420장애인차별철폐투쟁이 그 어떤 감정을 끊어내기 위함이라면, 그야말로 더할나위 없을 거에요.






당장 코앞으로 420이 다가왔습니다. 

연구실에서도 420 준비로 내내 바쁘게바쁘게 움직였다고 해요.



우선 지난번에 이어 연구실에서 찍은 인권위원들 사진을 감상하실까요.


음악학.jpg


음악학 세미나도 420장애인권위원으로 함께!




KakaoTalk_85bb2289c27b0141.jpg 


물리학 세미나도 420 장애인권위원으로!



중세철학.jpg 


중세철학 강독강좌의 철학덕후님들도 함께!!ㅎㅎ



KakaoTalk_f48f157d042d8cfb.jpg


봄날엔 맑스 세미나팀도 봄날엔 인권위원으로 함께~! ㅎㅎ



푸코.jpg


푸코 세미나팀도 모두 420장애인권위원으로 함께하구요~



이철교2-4(2).jpg 이철교2-4(1).jpg 


이철교는 인원이 워낙 많아야지 말이죠. 두장이나 찍어야 하네요.

420장애인권위원으로 함께합니다~!




이제 당장 내일로 다가온 '420장애인차별철폐의 날'이네요


내일 일정은 아마도 상황에 따라 변동이 심하겠지만

예상한 바로는 아래와 같습니다.


오전 10시 장애등급제에 의해 희생당한  故송국현님을 추모할 것입니다.

또 오후12시부터 희망고속버스를 타기위해 몸부림 칠 겁니다.

또 오후 4시부터는 故송국현님의 목숨을 앗아간 장애등급제에 저항하기 위해 문형표 복지부장관의 집까지 찾아갈 겁니다.

꼭 그사람의 공식 사과를 받아낼 거에요.



오전 10시까지 7호선 고속버스터미널 경부선에 모여주세요~


함께해요 420!

※준비물 

점심을 대신할만한 간단한 요깃거리, 

얼굴을 가리거나 보호할 수 있을만한 센스있는 것들, 

활동하기에 편안한 옷차림.




수유너머 N 420 장애인권위원 명단(4/19  23시 현재) 총 : 88 명 361000원 모금

이현숙   신혜    박남희   임윤옥    박임당    홍석원    장예지    함민지    이범연   김희주   
박서린   장한나   홍석원    박상빈    최영진   노의현   이건혜   이건학    태준건    엘스   
송민선   전경민   박숙현   황성현    변성찬   박숙희   고태수   박수현    이준형    강선영   
김신재   김지안    최영철    이만재    정옥순   김지언    정정훈   박은선   김희주    최진석   
고승환   박준영   김충한   오영진   함지원    이진경    이미라    전주희    전성현    문한샘   
서다은   박성관   조정현    정우준   박혜정    하얀    박연희    이혜미    최시웅     장봄   

고상우   심아정    김은이    장석관    박소미   류재숙   황지영   김민우   김현석    국은주   
최미현   신재길    이종현   박보라   조지훈   손기태   최다정    윤솔    이지혜     홍지수

상필     이홍찬      문화       전진경    박정훈    이미정    이지숙    전병석






송국현_장례위_0418.jpg



-故송국현님은..


27년간 인생의 절반 이상을 시설에서 살아야만 했던 송국현 동지는 50세였던 작년, 시설에서 나와 자립을 시작했습니다.


송국현 동지는 활동지원이 필요했습니다.


그러나 송국현 동지는 ‘장애 3급’이었습니다.


그래서 활동지원을 받을 수 없었습니다.


장애등급심사센터는 송국현 동지가 활동지원이 필요 없는 사람이라 했습니다.


4월 10일 송국현 동지는 꼭 활동보조가 필요하다는 것을 이야기하기 위해 장애등급심사센터를 찾았습니다. 그러나 문전박대와 이의신청 거부를 당했습니다.


4월 13일 송국현 동지의 집에 불이 났습니다. 동지는 불길을 피할 수 없었습니다.

사람들이 급히 찾았을 때 송국현 동지는 온통 새카맣 게 타버린 집의 침대에 누워있었습니다. 이미 몸의 3분의 1이 화상을 입은 후였습니다.


4월 15일 담당 부처인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국장은 이 사건에 대해 ‘유감이다.’라고 답했습니다.


4월 17일 새벽 6시, 밤새 사경을 헤매던 송국현 동지는 운명하셨습니다.


(전장연 홈페이지에서 발췌)


故 송국현님의 장례위원으로도 함께 해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420 장애인 차별철폐투쟁을 함께하는 수유너머N_2탄 file 상빈 2014.04.19 1015
311 故송국현동지 장례위원회의 장례위원을 모집합니다. 수유너머N 2014.04.18 584
310 420 투쟁은 어떻게 진행될까요? 당일 지침사항 공지! [1] file 상빈 2014.04.17 719
309 오늘 저녁 분더바에서 병권샘 거리 강연 있어요! file 유심 2014.04.16 1264
308 연극 보실분?ㅎㅎ 초대랍니당 [1] id 2014.04.15 633
307 420 장애인차별철폐투쟁을 함께하는 수유너머N_1탄 [8] file 상빈 2014.04.14 1391
306 노들야학 박경석 교장쌤이 구치소에 들어갑니다! [1] file 우준 2014.03.28 920
305 토요일 같이 영화봐요 paragare86 2014.03.21 598
304 내성천을 살려주세요(연구실 옛 사진대방출ㅎ) [3] file 은선 2014.03.15 806
303 [상영회] 안빈집연구소 두번째 상영회 입니다! 22일 오후8시 [1] file paragare86 2014.03.14 826
302 토요일에 함께 영화 보아요, <탐욕의 제국> [3] 리를빅 2014.03.12 675
301 <문화/과학> 후원회원을 모집해요~^^ file 수유너머N 2014.03.09 605
300 [금요상영회]교남동임시극장에서 홀리모터스 봅니다. [3] file paragare86 2014.03.06 758
299 박*선회원 영주댐건설중단을 위해 삼성건설 고소 ;-) [2] file 은선 2014.02.25 982
298 [장애인부양의무제폐지!] 16일 오후 7시-17일 오전 10시까지 광화문 농성장지켜요~ id 2014.02.16 1143
297 인디포럼2014 신작공모합니다. (3/10마감) [1] file 타조 2014.02.10 841
296 [밀양 송전탑 반대] 돌아가면서 2월도 시위로 채워봅시다~ 릴레이 1인시위 참가자 모집~! [10] file 지안. 2014.02.02 1292
295 밀양 대추 밤 세트 사시고 효자 되시구료 [1] file 은선 2014.01.19 921
294 [밀양 송전탑 반대] 오늘 저녁 밀양 갑니다 지안. 2014.01.15 913
293 [밀양 송전탑 반대] 조계사 분향소에서 이번 주 목요일 함께 분향소 지켜요~ [7] 지안. 2014.01.14 1018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