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 :: 주방, 까페, 서점, 복사 등 일상생활을 공유하는 게시판입니다!


새로운 오르가즘의 뒤끝

솔라리스 2011.05.26 23:36 조회 수 : 6290

 

지난 월요일, 불온한 것들의 존재론 강의를 위한

근 2달간의 강행군으로 팔도 들고 있기 어려울 정도로 힘이 없었음에도

노래가 나오고 기분이 너무 좋아져서, 이거 몸이 드뎌 미쳤군 했지요.

강의 원고를 다 쓰고 난 뒤까지 그랬는데

다 쓰고 나니 정말 몸 전체에 힘이 빠져 축 늘어졌는데

마치 오르가즘 뒤의 힘빠진 상태에 따라오는 편안함이 오더군요.

 

그래, 이것도 오르가즘이야. 페티시즘이야 라고 웃으며 얘기했는데

역시 몸은 생물학 내지 물리학의 문제를 피하지 못하더군요.

어제 두통끼가 오더니, 오늘 아침엔 몸살끼까지...

학교에서 강의할 때 쯤이면, 온 몸이 쑤시기 시작했는데

다음주엔 코뮨날에 땜에 수업을 못해서, 휴강도 못하고 역시 강행군....

 

그리곤 온 몸이 두들겨맞은 듯 아파서

저녁 때 코뮤날레 기자간담회에도 못가고 기냥 집으로...ㅜㅜ

누워있어도 안 아픈데가 없어서, 잠들었다 깼다 반복했는데

누워 있는 것도 힘들어서 잠시 앉았다가

노니 뭐하나 싶어 홈피를 클릭했다가

다시 이렇게 말려들었습니다....-.-;; 미쳤지 미쳤지ㅜㅜ

 

몸살로 두통을 대신하길 바라고 있는데

어떨까 모르겠네요.

새로운 오르가즘의 뒤끝이...힘드네요.^_^;;;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 주방사용방식을 위한 제안 [1] hyobin 2020.02.17 607
공지 [공간] 사람과 공간의 좋은 관계를 위한 제안 oracle 2019.02.04 922
공지 [카페 소소] 이용은 이렇게 해요~! 효영 2017.07.11 1237
공지 [카페 소소] 소개 효영 2017.03.19 1387
695 생활공간+주방사용에 대한 몇 가지 [5] 쿠다 2012.07.19 47341
694 [필독] 가을철 노마디스트 수유너머 N 주방 활용 지침서!!! 꾸냥 2011.07.05 43253
693 [주방] 김치 먹고 싶어욧~ file hwa 2012.05.02 37268
692 주방 선물~~ dostresmuchos 2011.07.05 28428
691 12월 4일_ 연구실 대청소 같이 해요! [9] file 한샘 2012.11.27 23696
690 쓰레기 섬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수유너머N 2010.05.26 22254
689 [주방] 쌀 기부 받습니다. [6] file 2012.03.02 13017
688 [벼룩시장] 착착 물건이 모이고 있군요~ +_+ [9] file uoy 2010.10.28 12890
687 살가도 사진전 소개~~ ^-^ [1] 사비 2010.01.09 12690
686 [쇼핑의계절가을! 달팽이공방벼룩시장] 안쓰는 물건을 모아주세요~ ^^/ [7] uoy 2010.10.13 12480
685 사러가 마트 카드와 처음 만든 사람 찾아요~ [3] 2011.07.21 11489
684 주방에 쌀 선물 주실 분 선착순 모집합니다!!! [8] 꾸냥 2011.08.30 10715
683 수유너머 성폭력 사건 피해 당사자 입니다. [18] 샤샤 2018.04.06 10367
682 USB 보관요망 [1] vizario 2010.10.24 9436
681 생활공간입니다. [1] 키티손 2009.10.01 8968
680 쑥쓰럽지만 N로고 [4] file 사비트리 2009.10.15 8873
679 [제비꽃 빵집 월요반] - 건강하고 소박한 빵과자 만들기 시즌 1 [8] 꾸냥 2009.10.14 8118
678 연구실 복사기 "양면" 출력 방법~ (상세한 그림 설명) file 복사기 2010.09.19 7396
677 수유너머 104내 성폭력사건에 대한 탈퇴회원들의 입장 [59] 탈퇴회원 2018.04.12 6609
» 새로운 오르가즘의 뒤끝 [6] 솔라리스 2011.05.26 629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