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실소식 :: 연구실소개, 연구실소식, 회원소식을 공유하는 게시판입니다!


2024-0116_김용아시집.jpg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나를 지키고

[책구매]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K502937333&start=pnaver_02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나를 지키고 :: 책소개 

 

일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힘을 주는 어둠 속 작은 빛과 같은 시편들

김용아 시인의 두 번째 시집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나를 지키고』가 <푸른사상 시선 186>으로 출간되었다. 시인은 물질주의와 비인간화가 심화하는 현대사회에서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사람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호명한다. 역사와 사회로부터 희생된 자들의 손을 잡고 연대함으로써 진정한 삶의 가치를 일깨워준다.

 

김용아 시인의 작품세계  / 맹문재(문학평론가·안양대 교수) 해설 중에서

현대사회에는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 산업재해자, 외국인 노동자, 국가폭력 희생자, 역사 희생자 등인데, 시인은 그들 중에서 노동자들을 우선 호명한다.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이루면서 노동자의 수가 2천만 명에 이를 정도로 사회적인 비중이 높아졌지만, 열악한 노동 조건으로 말미암아 많은 노동자들이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기 때문이다. 1997년 외환위기 이후 구조조정으로 인한 비정규직 노동자의 양산 등 고용불안이 크게 확산하고 있다. 대기업 노동자와 중소기업 노동자 간에는 물론 정규직 노동자와 비정규직 노동자 간의 임금 격차도 심화하고 있다. 노동시간도 길고, 산업재해도 많이 일어난다. 시인은 이와 같은 노동 환경에서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그들을 품는 것이다. (중략)

김용아 시인은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사람들이 무사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염원하며 그들의 손을 잡는다. 시인의 행동은 자본주의 시장의 가치기준으로 보면 이윤이 없다. 기회비용으로 보면 손해가 되는 일이다. 그렇지만 시인은 그들을 부르며 포옹하고, 그들의 귀가를 가로막는 세력에 맞선다. 개인적인 슬픔을 토로하는 차원을 넘어 그들의 사회적 존재성을 인식시키고, 그들의 불귀에는 국가와 역사의 책임이 있다는 것도 제시한다. 시인의 자세는 사람들이 자기 집으로 돌아가는 질서를 이루는 데 필요한 역할을 한다. 사회적 존재자들에게 귀서는 의무이기도 하지만 권리이기도 하다. 그러한데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이 그 권리를 박탈당했고, 지금도 빼앗기고 있다. 시인은 그들을 인간적 도리로는 물론 사회적 책임감으로 껴안는다. 아픔에 함몰되지 않고 귀가의 권리를 되찾기 위해 연대하는 것이다.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나를 지키고 :: 목차  

 

제1부  동백산행 기차 / 여름 옥수수 / 가까운 세계 / 이팝꽃 ― 2022. 10. 29. 이태원으로부터 / 비누 연습 ― 집으로 돌아가지 못한 SPC 노동자를 위하여 / 먼 길 / 배관공의 비눗갑 / 너희들은 꽃단풍으로 살라 하였으나 ― 전태일 열사 50주기에 부쳐 / 폐재에서 / 먼 여행 / 어느 봄날에 / 더 먼 곳에서 돌아온 남자 / 어떤 복직식 / 터널 안에 보선원이 있다 / 8분 46초

제2부  리멤버 희망버스 / 꿈의 다른 이름 / 코로나바이러스 ― 코로나 백서 1 / 저물녘의 강 / 용접공 / 르포가 되어버린 르포 작가 / 동인시영아파트 / 돌아온 손 / 갈색 안전화 한 켤레 / 그늘의 일 / 안전모 / 밤의 말을 받아적다 / 문신 / 있는 그대로 봐주는 것도 배려이다 / 행진

제3부  논에는 국경이 없다 / 코로나 학교 가기 ― 코로나 백서 2 / 거리의 아이들 ― 코로나 백서 3 / 제7의 감각 / 목련꽃 그늘 아래 / 봉평집 / 열무 한 단 ― 코로나 백서 4 / 마늘 창고 / 오늘도 너는 괜찮아지는 중이라고 중얼거렸다 / 재개발 예정 지구를 지나며 / 슬픔의 방정식 / 색 / 아버지의 눈 / 봄맞이꽃 / 그레고리안의 저문 강

제4부  그 개의 마음은 어땠을까 / 이게 무슨 필사냐고 말하지만 / 소나무에게 / 무중력을 배울 시간 / 한반도 습지 1 / 한반도 습지 2 ― 옥수수 연대기 / 한반도 습지 3 / 한반도 습지 4 ― 오래된 미래 / 한반도 습지 5 ― 서강에서 / 한반도 습지 6 ― 우리는 강에 기대어 산다 / 한반도 습지 7 ― 1인 시위 / 한반도 습지 8 ― 서강의 성자 / 한반도 습지 9 ― 한반도 습지 생태 보고서 / 하송리 두물머리에서 / 기대어야 산다

작품 해설 : 귀가의 권리 - 맹문재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나를 지키고 :: 작가  

 

시인 김용아

5월문학상을 수상하였고, 2017년 『월간 시』로 작품 활동을 시작하였다. 2023년 강원문화재단 창작지원금 수혜자로 선정되었다. 시집으로 『헬리패드에 서서』가 있다.

 

시인의 말

어느 날 대형 빵 공장에서 일하던
20대 노동자가
집으로 돌아가지 못했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내가 자주 이용하는 곳은 아니었지만
그렇다고 다행이라고
여겨지지는 않았습니다

집으로 돌아가지 못한
이들이 무사히 돌아가게 하는 일

강이 있는 그대로 흐르게 하는 일

자신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그런 나를 용서하는 일

어둠 속 작은 빛으로 이어져 있어
일상을 살아가게 하는 힘

그게 시의 자리이기도 합니다

이 희미한 빛이 누군가에게
한 발 앞으로 나아가야 할
이유가 되기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4.22(월) am11: 박성관선생을 떠나보내는 49제 [1] compost 2024.04.02 178
공지 ① [수유너머104] 공동체소개 oracle 2020.03.22 4548
공지 ② [수유너머104] 활동소개  oracle 2020.03.22 2493
공지 ③ [수유너머104] 운영팀 oracle 2020.03.20 2717
공지 ④ [수유너머104] 회원제도 [4] oracle 2020.03.20 2117
공지 ⑤ [수유너머104] 약도 oracle 2020.03.18 5418
공지 ⑥ [수유너머104] 내부공간 oracle 2020.03.18 1446
공지 ⑦ [수유너머104] 슬기로운 공동생활 sora 2018.06.17 3253
공지 ⑧ [수유너머104]를 다시 시작하며 admin 2017.03.15 12066
329 [메일4.1월] 기술철학 / 아프리카춤 / 미학 file oracle 2024.04.01 32
328 박성관선생님께서 3월 5일 별세하셨습니다 [4] 키티손 2024.03.10 427
327 [메일3.1금] 세미나 / 철학에세이1 / 아프리카춤 file oracle 2024.03.01 98
326 [메일2.1목] 페다고지 / 여명의 인류사1 file oracle 2024.02.01 121
325 [출판_이현옥] 공부하는 사람, 이현옥 [1] file compost 2024.01.26 164
» [시집_김용아] 내가 지켜내려 했던 것들이.. [1] file oracle 2024.01.16 80
323 [메일1.1월] 헤러웨이, 기후책 / 중간계, 문학x철학, 인류세 file oracle 2024.01.01 108
322 [출판_김도희] 정상동물 - 동물은 왜 죽여도 되는 존재가 되었나 file oracle 2023.12.05 151
321 [메일12.1금] 요가반, 주역세미나 / 음악, 중간계, 문학x철학, 인류세 file oracle 2023.12.01 103
320 [손현숙콘서트] 니체와의 대화 12.15(금) pm7:30 [2] file oracle 2023.11.20 185
319 [메일11.1수] 공개특강/ 중국동양화 기획전/ 세미나/ 국제워크숍 file oracle 2023.11.01 57
318 [메일10.2월] 중동태/ 바람의 설법/ 신유물론 file oracle 2023.10.02 136
317 [출판_박준영] 신유물론 패러다임 - 존재론, 행위자 그리고 정치학 file oracle 2023.09.12 180
316 [다큐콘서트] 암태도 소작쟁의 100주년 기념 9.22(금) [3] file oracle 2023.09.04 104
315 [메일9.1금] 전시/ 동아리/ 세미나/ 강좌 file oracle 2023.09.01 85
314 [경향신문2023.8.23] “일 오염수 방관 정부에 고래 절규 들려주고 싶어” file oracle 2023.08.25 120
313 [메일8.1화] 작은음악회/ 인공지능TALK/ 근대국가론/ 포스트휴머니즘 file oracle 2023.08.01 72
312 [출판_이진경] 이진경x장병탁 :: 선을 넘는 인공지능 file oracle 2023.07.05 237
311 [메일7.4화] 공개특강/ 분해의 철학, 신유물론 / 음악, 들뢰즈, 사진, 페니미즘 file oracle 2023.07.04 79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