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토론회는 삶과 앎의 새로운 전환을 추구하는 열린 배움의 장소입니다.

사회와 문화, 예술과 정치, 일상과 세계를 아우르는 모든 주제에 관해 경청하고 질문하고 응답하며,

사건의 시공간을 만들고자 합니다.

 

2019년 트랜스인문학연구소 제 34회 화요토론회

 

 랑시에르 정치 개념에 대한 존재론적 해석

 

14114_4410_3425.jpg

 

 

 

그림4.png

 

 

 

 

랑시에르는 그의 저서 곳곳에서 “우리는 존재론으로부터 정치를 이해하기 위한 어떠한 것도 연역해 낼 수 없다”고 말한다. 그는 존재론에 대한 철두철미한 거부만이 현행의 정치가 갖는 종별성을 사유하기 위한 필요조건임을 강조한다. 그러나 그의 주장에도 불구하고 그가 평등과 정치를 사유했던 과정을 가만히 따라가다 보면 존재론이라는 근본적 사유를 발견하게 된다. 더군다나 랑시에르 정치 개념에 대해 가해졌던 비판, 가령 정치의 ‘스캔들화’, 정치적 주체화와 공동체에 대한 사유의 어려움을 근거로 제기된 비판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그의 정치 개념을 존재론적으로 재구성하는 방법 밖에 없다는 생각마저 갖게 한다. 이번 토론회에서 우리는 랑시에르 철학의 핵심적 두 개념인 평등과 정치가 어떻게 존재론이라는 장소에서 만나는지, 아울러 존재론을 통해서 정치를 사유한다는 것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에 대해 사유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장소 : 수유너머104  1층 카페

일시 : 2019년 10월 8일 화요일 저녁 7시 30분

대상 : 발표 주제에 관심있는 분들 모두 (무료)

 

발표자 : 이미라(서울시립대학교 철학과 박사수료)

그림1.jpg

서울시립대 철학과에서 「발리바르의 이데올로기 개념 분석」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동대학원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랑시에르 정치 개념에 대한 존재론적 해석」(가제)이란 주제로 박사학위 논문을 준비하고 있다. 아직 이렇다 할 저서와 논문은 특별히 없지만, 앞으로 많을 것으로 ‘스스로’ 예상하고 있다. 논문 연구 중에 틈틈이 궁과 능을 찾아 지금까지는 ‘보이지 않았던’ 삶의 흔적들을 더듬어보고 상상해 보는 것을 즐기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트랜스인문학연구소 12월 특별강좌] 영화 〈베를린 천사의 시〉에 숨겨져 있는 발터 벤야민의 역사와 서사에 대한 인식 (12월3일) 수유너머104 2019.11.29 512
공지 [공개특강] 트랜스인문학연구소의 화요토론, 열린강좌, 심포지움 게시판입니다. 수유너머104 2019.10.10 69
61 [공개강연] 인문학 공부, 그것을 왜 하려는가? (9월 30일 저녁 7시) file 키티손 2017.09.20 3378
60 [2월 열린강좌]당신이 지젝에 대해 알고 싶었지만 레닌에게 물어보지 못한 것 | 2월 22일 목요일 저녁7시 | 무료강연 | 강사 최진석 file lectureteam 2018.02.08 2368
59 [12회 화요토론] 인도주의 활동에서의 도덕적 딜레마 file lectureteam 2018.04.05 2184
58 [1회 심포지움] 트랜스인문학연구소 심포지움 :: 비트코인과 공동체 file lectureteam 2018.03.23 2174
57 [1월 열린강좌] 증언자와 기록자, 함께 말하다-시베리아 일본군 내 조선인 포로 이야기 I 1월 20일(토) 저녁 7시 무료강연 I 강사 문용식과 심아정 file 큰콩쥐 2018.01.15 2146
56 [9월 열린강좌] 9월 30일 일요일 19시, -다시 자본을 읽자- 강사: 고병권 (무료) [3] lectureteam 2018.09.24 2145
55 [8월 열린특강] 차이의 철학에서 존재의 존재론으로- 이진경 (8월 26일 토요일 오후 4시) [2] lectureteam 2017.08.21 1994
54 [8월 열린강좌] 8월 26일 일요일 19시, <프루스트와 감각의 예술> 강사: 권용선 (무료) [3] 꽁꽁이 2018.08.15 1899
53 [6월 열린강좌]-우리가 루쉰을 다시 읽어야 하는 이유-06월 15일 토, 오후 7시 30분(무료) 강사: 최진호 꽁꽁이 2019.06.10 1630
52 [14회 화요토론] 왜 우리는 타인을 미워하는가 [5] file lectureteam 2018.04.30 1441
51 [16회 화요토론] “나는 왜 이렇게 못 쓰는가?” -(권여선) file lectureteam 2018.06.14 1427
50 [20회 화요토론] 학병과 국가 (김건우) file lectureteam 2018.08.15 1345
49 [12월 공개강좌]다나 해러웨이와 함께 생각하기 - 최유미 | 12월 2일 토요일 오후 7시 00분 | 참가비 무료 lectureteam 2017.11.25 1338
48 [1회 화요토론] 후기 - '구조의 반복'에서 '실패의 반복'으로 file 김민우 2017.04.19 1313
47 [13회 화요토론] "위장취업자 위장 취업자에서 늙은 노동자로 어언 30년"의 문제의식으로 한국지엠 사태를 바라본다 file lectureteam 2018.04.14 1293
46 [8회 화요토론] 촬영으로 영화 읽기 (박홍열) file vizario 2017.11.02 1162
45 [1회 화요토론] 아버지 제가 불타는 게 보이지 않으세요? (김현석) file vizario 2017.04.01 1140
44 [2019봄 심포지움] 감응의 예술론 file 효영 2019.04.12 1087
43 [10회 화요토론] 주체화의 문제설정 (김현경) file vizario 2018.01.01 999
42 [5회 화요토론] "나는 시 쓰는 기계" (심보선 시인) [1] file vizario 2017.07.29 98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