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원자료 :: 인사원의 과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푸코 라케스

미정 2022.05.23 16:32 조회 수 : 36

라케스

파레지아 장치/파레지아 방법

 

 

처음 질문

논의 단위의 준비

조언자로 택한 이유-자기 생각과 달이 듣고싶은 얘기를 할 사람이 아니다

조언을 구하는 쪽은-솔직하제 털어놓겠다/아이들을 돌보기로 결심했다

어떤 경우에도 서로에게서 배움을 주고받을 자세-답이 있으면 받을것이고 혹시라도 이런 문제에 마음을 쏟지 못했다면 우리가 상기시켜드리고 같이 돌봄을 행합시다

 

질문 -젊은이들이 배울거리에 관해

중무장하고 싸우는 법을 배우는 것은 필요한가

니키아스-유용하다 신체단련/자유인에게 어울리고/전투에 도움/다른 배울거리에 대한 욕구를 불러일으킨다/가치도 있다 이전의 자신보다 대담 용감하게 만들어 줄거다

 

라케스-중요한거라면 라케다이몬 사람들이 안했을리 없고/진정 인정 받으려면 라케다이몬에서 했을거다/실제 전투에서 용맹함으로 입증하지 못했다

 

소크라테스에 의해 질문의 변화

논의에 가입하기 전에 동의를 얻는다-훌륭하게 판결이 나도록 하려면 다수에 의해서가 아니라 앎에 의해서 해야한다/전문가의 조언이 필요하다/어떤것에 관한 전문가가 필요 어떤 것을 위한 그 무엇에 관한이 아니라/ 여기에서 질문은 바뀐다

 

젊은이들의 영혼이 훌륭하게 되기 위해 배울거리에 관해 살펴보고 있다

영혼의 보살핌에 대해 전문기술을 가졌는지 판단하려면

교사를 추천하려면 자신이 훌륭하고 영혼을 보살핀 적이 있고 훌륭한 결과물이 있다

스스로 깨쳤다면 누군가를 돌보아서 훌륭하게 만든 사례를 보여줘야

논변을 주고받겠는가

니키아스-소 와 애기하다보면 결국 지금 자신이 어떤 방식으로 살아가고 있으며 어떻게 지난 삶을 살았눈지 해명해야하는 상황까지 간다.그리 훌륭하게 행하지 않았던 일들을 상기하게 되지만 나쁘지 않다 살아있는한 배우기를 원하고 소 와의 논의는 청년에 관해 시작하더라도 우리 자신에 관해 이루아질거다

라케스—그가 진짜 사람이고 자기 말값을 하고 있다면 그와의 논의는 기쁨이다 소는 전쟁에서 그의 용맹함을 격어봤으므로 솔직한 말들을 할 자격이 있다 나를 가르치고 논박하라 내가 아는 것도 배우라 나이를 개의치 마라

뤼시마코스-나는 들을 것이고 무슨 결정이건 그걸 실행하겟다

 

다시 소의 바뀌는 질문

어떤 식으로 해야 덕이 아들들 영혼에 있게되어 이들을 보다 훌륭하게 만들 수 있는지

영혼의 조언자가 되려면 덕이 도대체 무엇인지 알고있어야하고/어떻게 그것을 가장 훌륭하게 획득할수있는지에 대해 조언할수 있어야

그렇다면 우선 덕이 무엇인지에 관해 그것도 전체를 살펴보는건 너무 큰 일이므로 애초 시작했던 무장하고 싸우는 법에 대한 배움이 지향하는 용기에 대해

용기란

라케스-대오를 지키면서 적들을 막아내고자 도망치지 않는 것/영혼의 어떤 인내/현명함을 동반한 인내

소의 반론-모든 상황속에(도주할 때 빈곤 정치적 곤란 등) 동일하게 있는 용기란 무엇일까

-사고의 대상은 최대한 넓히고 적용은 적절히 제한한다(현명한,무엇과 관련해서 현명한)

적의 진영에 남아 버티는 것이 더 용감하다고 생각되는 마음이 자신의 논리상 전개되는 어리석은 만용과 인내심은 수치스럽고 해로운 것,용기는 훌륭한 것에 배치/난관 앞에서 스스로 실패를 인정

 

니케아스-용기는 지혜다/ 두려워할 것과 대담하게 할 수 있는 것들에 대한 앎/겁없는 것과 용감함은 같은 것이 아니다/

 

*화내는 라케스에게-그럼 그분을 가르쳐 줍시다 욕하지 말고요ㅎ

*우리 논의가 법정에서 벌어지는게 아닌데 헛되이 공허한 말들로 스스로 자기 자신을 장식할 이유가 없다

*뭘 생각하고 있는지 이분에게 더 분명히 알아보자

*계속 뭘 염두에 두고있는지를 물어보면서 상대의 생각을 검토한다

 

라케스의 반론-모든 장인은 용감한가(의사,농부)/

소의 반론-이 앎은 덧붙여져야 한다

지혜가 용기라면 어떤 야수의 용기도 인정하지 않게되고 (지혜가 없으니까) 용기가 지혜라면 어떤 야수도 지혜롭다는데 동의해야만 한다(용기 있으니까)

용기에 더하여 절제,정의 그리고 그런 유의 다른 어떤 것들도 덕의 부분이라 부르고 그것들 전체가 덕이라는데 동의

용기가 앎이라면 이 앎은 미래뿐 아니라 현재, 과거의 좋은것들과 나쁜것들에 대해서 도 전문지식이 있어야 그래서 예언술을 섬기는게 아니라 지배해야

용기를 모든 시점의 일에 대해 아는 것으로 확대할 때 덕의 부분이 아니라 덕 전체가 된다-여기서 또 덕의 부분이라고 했던 처음과 합치하지 못하고 난관에 빠짐

 

소의 결론 –무엇보다 우리 자신을 위해(우리 모두 난관에 봉착했으므로) 최고로 훌륭한 선생을 함께 찾자,청년들에게도/ 우리 자신이 지금의 우리 상태 그대로 있는 것을 허락하지말자/염치는 곤궁한 사람에게 좋은 동반자가 아니다(배우는 것에 쪽팔려하지 말자)

라케스 니케아스 둘 다 인정하고 조언에서 빠지는 걸로 니케아스는 더 배우겠다고 했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세이자료집] 2019인사원_니체 :: 너희가 니체를 알겠지?! [1] oracle 2019.01.31 668
» 푸코 라케스 미정 2022.05.23 36
1263 [푸코, 실존의 미학]11강 쪽글 [3] Jae 2022.05.22 50
1262 신유물론 8강 후기 초보 2022.05.19 36
1261 [신유물론 불일치의 패턴들 8강 후기]경험바깥(초험)을 향한 여정 [1] compost 2022.05.19 73
1260 [푸코,실존의 미학] 10강 후기 [1] 윤춘근 2022.05.19 111
1259 [신유물론] 판도라의 희망 4장 발제 file 최유미 2022.05.18 33
1258 [푸코 실존의 미학 10강 발제] file 손현숙 2022.05.16 46
1257 [푸코, 실존의 미학]10강 쪽글 [2] Jae 2022.05.13 53
1256 [신유물론]판도라의 희망 1강 발제 판도라 2022.05.12 87
1255 [푸코, 실존의 미학] 9강 후기 [3] 해돌 2022.05.11 73
1254 라투르 판도라의 희망 3강 발제 file 초보 2022.05.11 108
1253 [신유물론] 라투르, 판도라의 희망, 2장 발제 시체 2022.05.10 62
1252 [푸코, 실존의 미학]9강 발제 [2] file jaerim 2022.05.09 186
1251 [푸코, 실존의 미학]9강 쪽글 [4] Jae 2022.05.07 78
1250 [푸코, 실존의 미학] 8강 후기 [1] choonghan 2022.05.03 79
1249 [푸코, 실존의 미학] 8강 발제 동현 2022.05.02 50
1248 [푸코, 실존의 미학]8강 쪽글 [2] Jae 2022.04.30 71
1247 [신유물론] 메이야수 유한성 이후 4장_흄의 문제(발제) 지현 2022.04.28 110
1246 [신유물론]유한성 이후 본사실성 증명 yumichoi 2022.04.27 50
1245 [푸코, 실존의 미학] 7강 후기 [1] 유택 2022.04.26 9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