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자료 :: 강좌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시는 하나도 모르는 1인 입니다. 

시는 어쩐지 복받은 사람들이나 쓰고 읽을 수 있는 것이라고 여겨졌거든요.

그런데 김진완 시인이 저를 유혹하네요.

김진완시인의 시집, <모른다>를 주문했습니다. 

공부방에서 주로 마주보는 사이인데, 시집이 도착하면 한편 뽑아서 읽어달라고 해야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8 [시세미나] 후기 [1] 마이 2022.05.05 93
567 갈피접힌 문장들...후기를, 후기를 써야 하는데... [1] 솔라리스 2022.05.05 148
566 동물권 4강-동물권, 복지원, 보호소-후기 [1] 이시스 2022.05.04 88
565 [김진완의 시 세미나] 4강 후기 [1] 안호원 2022.05.02 79
564 [김진완의 시 세미나] 3강 후기 [1] 낙타 2022.04.28 75
563 [동물권 3강후기] 김도희선생님 강의는 재밌다! [2] 고키 2022.04.27 113
562 [김진완시문학]3강후기-내가 가장 예뻤을 때 [1] 황정 2022.04.27 143
561 [김진완의 시 세미나] 1,2강 후기 [1] pobykim 2022.04.24 128
560 [김진완의 시 세미나] 3강 후기 [1] 윤춘근 2022.04.22 112
» [시문학2강 후기] 김진완의 시집 <모른다>를 주문했습니다 [1] 최유미 2022.04.22 139
558 [김진완의 시 세미나] 2강 후기 [2] sim 2022.04.22 112
557 [김진완의 시 세미나] 2강 후기 [3] 잘잤다! 2022.04.21 114
556 [시문학 2강 후기] 다시, 연애하고 싶다. [3] 탄환 2022.04.20 164
555 [동물권강좌 후기1] 법 그리고 동물의 현실 [1] 고광현 2022.04.18 120
554 [동물권 2강 후기] 고양이 집사라는 말의 당위성 [1] 이은임 2022.04.18 79
553 [동물권 2강 후기] 지하실에서 들은 것들 [2] 최철민 2022.04.17 127
552 [동물권 2강후기] 타자화와 동일시 사이에서 [1] 누구 2022.04.16 108
551 [김진완의 시 세미나] 1강 후기, 호명이라는 인식 확장의 가능성 [1] 파도의소리 2022.04.15 117
550 [김진완 시인 시 강의] 1강 후기, 새로운 변곡점이 시작하는 순간 [2] 젤리 2022.04.15 155
549 [동물권 1강후기] Anti-Humanism, 동물권의 출발 [2] oracle 2022.04.14 121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