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일정 :: 강좌 일정공지 게시판입니다. 결석/지각은 일정공지 아래 댓글로 알려주세요!


 안녕하세요!


 '예술이론의 이데올로기' 네 번째 강의 공지입니다.


 강의는 8월 첫째 주 금요일, 늦은 7시 30분부터 2층 대강당에서 진행되어요.


 (오시는 길: http://www.nomadist.org/s104/index.php?mid=board_YQeO19&document_srl=1503)

 

 

 지난 강의에서는 푸코를 만나 보았죠.

 이번에는 들뢰즈(Gilles Deleuze, 1925~1995)를 만날 차례예요. 

  사르트르와 푸코와 들뢰즈.GIF  들뢰즈.GIF

  들뢰즈 : 문학은 도래할 민중을 불러내는 흑마술이 되리라

  놀랍게도 들뢰즈는 예술은 민중을 위한 것, 민중에 대한 것이자 민중에 의한 것이라고 단언한다.

  하지만 현대는 민중이 사라졌고, 오직 예술만이 남은 시대라는 게 함정~

  그렇다면 홀로 남겨져 울부짖는 예술을 과연 문학이라 할 수 있을까? 혹은 그것은 어떤 예술이어야 할까?

  예술을 지배하는 온갖 규칙과 합법성, 합리성이 판을 치는 현대 사회에서 예술은,

  오히려 마법과 주술을 통해 지금-여기에 있지 않은 민중을 불러내는 주문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천의_고원  #카프카  #비평과_진단

 

 오늘도 몹시 무덥다고 하네요.

 낮 시간을 무사히 건너서 밤에 꼭 만나요. 

 00.gif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동체와 정치신학] 2강후기 및 3강공지 (수)7:30 compost 2020.07.29 86
공지 [공동체와 정치신학] 1강후기 및 2강공지 (수)7:30 [1] compost 2020.07.22 95
376 [시네마토그래프 : 영화는 글쓰기다] 1월8일 첫시간 공지 file 로라 2018.01.07 148
375 [페미니즘’이라는 벡터와 한국문학(장)의 도전] 1월 8일,  첫 번째 시간 공지 소네마리 2018.01.06 183
374 [지젝과 함께 레닌을!] 1월 4일 첫 번째 강의 공지! file 도경 2018.01.04 207
373 2017 가을강좌] 단테의 신곡 읽기, 11월 22일 수요일 7시 30분, 마지막 강좌 안내 팡자 2017.11.21 150
372 2017 가을강좌] 단테의 신곡 읽기, 11월 15일 수요일 강좌 안내 팡자 2017.11.15 116
371 2017 가을강좌] 단테의 신곡 읽기, 11월 8일 수요일 강좌 안내 팡자 2017.11.08 113
370 2017 가을강좌] 단테의 신곡 읽기, 11월 1일 수요일 강좌 안내 팡자 2017.10.30 162
369 [2017 가을강좌] 단테의 신곡 읽기, 오늘 개강합니다! file vizario 2017.10.18 220
368 [루신에 다가가는 6개의 단어]  마지막 시간 공지 고헤미 2017.08.15 143
367 [위안부 문제에 던지는 '다른' 질문들] 마지막 시간 공지 slowreturn 2017.08.13 126
366 [영화 워크샵_짧고 이상한 영화 만들기] 마지막 시간 공지 고헤미 2017.08.12 114
365 [예술이론의 이데올로기] 8월 11일 다섯 번째 강의 공지! file 도경 2017.08.10 177
364 가깝고도 먼 책 [논어]를 읽는다. 여섯 번째 시간 공지. 동학 2017.08.10 138
363 [루신에 다가가는 6개의 단어] 다섯 번째 시간 공지 고헤미 2017.08.08 104
362 논어 술이편 음파일 file compost 2017.08.07 187
361 [위안부 문제에 던지는 '다른' 질문들] 다섯 번째 시간 공지 slowreturn 2017.08.06 116
360 가깝고도 먼 책 [논어]를 읽는다. 다섯 번째 시간 공지. file 동학 2017.08.06 112
» [예술이론의 이데올로기] 8월 4일 네 번째 강의 공지! [1] file 도경 2017.08.04 170
358 [루신에 다가가는 6개의 단어] 네 번째 시간 공지 고헤미 2017.08.02 101
357 [위안부 문제에 던지는 '다른' 질문들] 네 번째 시간 공지 file slowreturn 2017.07.30 11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