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세미나자료 :: 기획세미나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6강 후기 & 7강 퀴즈

한빛 2017.02.25 10:07 조회 수 : 12417

안녕하세요. 이한빛이라고 합니다. 
토요인문학 게시판에 처음 글을 써보네요 :()

지난 주 강의는 노동일을 다루었지만, 강의가 끝난 후 계속 생각이 났던 건 후반부에 보여주셨던, 갑을오토텍과 유성 기업의 사례였습니다. 
바로 약속이 있어, 지난주 뒤풀이에는 아쉽게 참여하지 못했는데요, 그 약속에서 위 사례를 말했더니, 친구들과 한참동안의 토론이 이어졌습니다. 마치 수업뒤풀이를 저 혼자 다른 자리에서 진행한 느낌이었어요. 친구의 의견은 선한 의지(?)와 법 제도를 영리하게 활용한다면, 제도의 개선 없이 노동일 문제를 개선할 수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노동일 문제를 다룸에 있어서, 자본가/정치가의 선의와 노동자의 정보 및 지식이 중요하다는 거죠. 
노동일 문제를 직면했을 때, 곧바로 떠오르는 방법이기도 할텐데요, 그 접근의 맹점에 대해서 열심히 설명하려 했으나, 실패한 것 같습니다ㅠㅠ

이미 제 글이 많이 늦었으니, 후기는 여기까지 하겠습니다. 

아래는 이번주 분량에 대한 퀴즈입니다. 막상 만들고보니, 너무 전형적인 퀴즈를 만들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흐흐 
수업시간 전에 보시면 한번 풀어봐주세요. 

1. OX 문제입니다. 아래 그림을 보고 푸세요. 
A----B----C (A-B 필요노동, B-C 잉여노동)
) 위 그림(?)에서 잉여가치를 생산하기 위해 취할 수 있는 방법은 두가지가 있다. 절대적 잉여가치는 A-C를 연장하는 것이고, 상대적 잉여가치는 A-C는 고정하되, B를 이동시키는 것이다. 

2) 잉여노동을 연장시키기 위해서는 A-B를 줄여야 한다. A-B를 줄일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노동자에게 지불하는 임금을 삭감하여, A-B에 해당하는(필요노동시간에 해당하는) 투여 금액을 줄이는 것이다. 


2. 객관식입니다.  노동생산성이 증가할 때, 같이 증가하는 것은? 
 (1) 상품의 가치
 (2) 노동력의 가치
 (3) 상대적 잉여가치
 (4) 절대적 잉여가치

3. <자본론>의 4편에서 노동생산성의 상승이 중요하게 언급되는 이유는? 
(1) 생산성이 향상되어 물건이 많이 생산되면, 상품의 시장가격이 떨어지고, 그에 따라 노동자들이 물건을 더 쉽게 구입할 수 있기 때문에. 
(2) 노동생산성이 상승되면, 보다 효율적인 생산이 가능해져서 노동자들의 전체 노동시간을 줄어들 수 있기 때문에 ( 위 표에서 A-C 길이를 줄여 노동자의 신체적 자유를 보장할 수 있기 때문에)
(3) 물건 생산량 증가 -> 시장의 확장 -> 자본가의 이익증대 
노동생산성 상승이 이 과정의 최초 원인이기 때문에. 
(4) 노동생산성의 상승이 필요노동시간을 줄이기 때문에. 


4. OX 문제입니다. 
1) 자본가가 생산과정을 지휘하게 되면, 이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유일한 효과는 자본의 가치증식이다. 
2)  협업은 고대 이집트, 고대 아시아에서도 발견되기 때문에, 노동자들의 협업 자체가 특별한 것은 아니다. 
3) 노동자들이 협업하여 만들어지는 생산력, 즉 사회적 생산력은 노동자들이 얼마나 합심하여 협력하는가에 달려있다. 
4) 메뉴팩쳐 안에서는 분업, 단순협업등이 수행되고, 노동력이 등급화되며, 숙련공과 미숙련공이 등장하게 된다. 어떤 경우에도 노동력의 가치는 떨어진다. 
 


그럼 오후에 뵙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세이자료집] 2022북클럽자본 :: 자유의 파토스, 포겔프라이 프롤레타리아 [1] oracle 2022.12.22 221
공지 [에세이자료집] 2020니체세미나 :: 비극의 파토스, 디오니소스 찬가 [2] oracle 2020.12.21 387
공지 [에세이자료집] 2019니체세미나 :: 더 아름답게! 거리의 파토스 [2] oracle 2019.12.19 695
1104 균형 [10] file JW 2013.12.31 100160
1103 자본주의적 폭력의 해시시 작용(이철교 에세이-장주연(줄리)) file Julie 2012.04.22 39461
1102 10강 후기... [1] file hector 2017.03.19 27942
1101 망설임.. [4] 우성수 2012.07.21 27885
1100 [도덕의 계보] 제1논문 6-16절 file 정웅빈 2020.03.16 27749
1099 토요인 제 2강.가장자리- 랑시에르,치안과 정치가 충돌하는 장소. 후기. - [10] 수수 2016.09.14 27074
1098 7강 후기 ?? [2] hector 2017.03.03 20679
1097 7강 후기 및 퀴즈 [2] pecora 2017.03.02 17698
1096 9강 듣기 전에 8강 후기 [1] 기레민 2017.03.11 17624
1095 코뮨주의 8장 마지막 후기 [7] file 고키 2012.09.13 17045
1094 제 13장 기계와 대공업(p.545-p.589) file 윤진 2012.03.25 14456
» 6강 후기 & 7강 퀴즈 [1] 한빛 2017.02.25 12417
1092 [존재와 시간] 남은 분량 읽기! [4] 상욱 2013.01.14 11838
1091 늦은 후기입니다. [2] 김지영 2017.03.04 11803
1090 8강 정리/요약후기를 포기하겠다는 후기 [1] 조율 2017.03.11 11719
1089 카프카, 프라하의 이방인 [1] 연두빛 봄날 2011.09.27 11515
1088 9강 후기 및 퀴즈 [2] hector 2017.03.17 11293
1087 에세이 주제 [1] 불어난 강물처럼 2011.07.30 11028
1086 고산/ 에세이 올려요~ [2] file 고산 2011.07.30 10256
1085 6강 후기 [3] 써니 2017.02.23 963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