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자료 :: 세미나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문학세미나] 많이 늦은 발제문 입니다~

su 2011.02.20 13:54 조회 수 : 3737

발제문 올려야 한다는 것을  깜박 했습니다~ 

2월 14일 월요일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4권 인상주의 발제문 파일로 첨부 했습니다.

 

그리고 아래의 그림은 쿠르베  <화가의 아틀리에> 입니다.

인상주의 부분에서 상징주의 대표인물로 보들레르가 언급되는데요~ 이 작품 오른쪽 맨 끝에 책을 읽고 있는 사람이  보들레르입니다.

발제문 읽고 이야기 한다는 것을 깜박했습니다~^^;;

 

화가의 오른쪽에 있는 이들이 쿠르베의  이념을 나타내거나 그를 지지하는 자들이라면, 왼쪽은 당시 현실을 나타내는 빈민, 농민, 대중들이라고 합니다.

작품을 그렸을 당시까지만 해도 보들레르와 쿠르베는 근대 삶에 대한 비판에서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쿠르베는 자신의 아틀리에를 찾은  보들레르의 초상화도 그렸습니다.

하지만 이후 보들레르가 미학적 관점에서 들라쿠르와  등 낭만주의 편에 서면서 둘 사이가 급격히 나빠졌다고 합니다.

아래는 <보들레르의 초상> 입니다.

 

화가의 아틀리에.JPG

 

화가의 아틀리에, 현실적인 알레고리 (L'Atelier du peintre. Allégorie réelle) / 1854년~1855년/  캔버스에 유채 / 361x598cm / 오르세 미술관 소장

 

보들레르의 초상.jpg 

보들레르의 초상 (Portrait de Baudelaire)/1847년 / 캔버스에 유채 / 54x61cm / 파브르 미술관 소장

 

 

* 저 내일 세미나 참여합니다~~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44 [흄 세미나] 3월 8일 발제문 file 타락천사 2012.03.07 4012
3243 [생물학 세미나] <혼돈의 가장자리> 8장 발제문 file 생물학 세미나 2012.11.13 3993
3242 [미적분 세미나] 지난주 후기와 4월 17일 공지~! ^_^ [1] 의횬 2013.04.15 3919
3241 [횡단정신분석] 그들은 자기가 하는 일을 알지 못하나이다, 2. 방탕한 동일성 [1] file 수유너머N 2012.10.26 3891
3240 [하이데거강독] 1월 12일 세미나 후기 김민우 2013.01.13 3888
3239 [문학세미나]『문학이론입문』결론 발제 [1] file 하얀 2011.05.21 3880
3238 <상상계의 인류학적 구조들> 12월7일 세미나 음악자료 오리진 2012.12.06 3868
3237 노마디즘 6장 발제 [2] file LIDA 2011.06.11 3857
3236 [과학철학] 과학혁명의 구조 : 과학혁명의 성격과 필연성 발제 file choonghan 2013.05.03 3831
3235 [횡단정신분석] 『삐딱하게 보기』, 2월 16일 발제 [1] file 염동규 2013.02.16 3801
3234 [물리학세미나] 5월 5일 비공식 세미나 후기 [5] hector 2013.05.06 3799
3233 [독일어 강습] 1월 28일 월요일 시간변경 공지와 26일 후기 [6] 연동 2013.01.26 3754
3232 [문학세미나] 테리 이글턴,『문학이론입문』2장「 현상학·해석학·수용이론」발제문 file 스릉 2013.01.18 3751
3231 [철학사세미나]철학사노트4-엠페도클레스 [1] file nomadia 2013.01.25 3749
» [문학세미나] 많이 늦은 발제문 입니다~ [1] file su 2011.02.20 3737
3229 [흄세미나] [경험주의와 주체성] 1부 발제참고 file nomadia 2012.06.21 3736
3228 횡단정신분석 세미나 발제문 1장 하나에 대해 hwa 2012.10.23 3730
3227 [자본 세미나] 이번주 세마나 후기 및 8/12 공지 file 서민수 2012.08.09 3689
3226 [횡단정신분석] <그들은 자기가 하는 일을 모르나이다> 서문(~73) 발제 file 수유너머N 2012.10.04 3687
3225 https://insighttimer.com/-명상시 도움이되네요 놀이 2012.04.11 368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