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일정 :: 세미나 일정공지 게시판입니다. 결석/지각은 일정공지 아래 댓글로 알려주세요!


[예술세미나 공지16] 8월10일“우리가 알고 있는 ‘예술’의 개념은 만들어진 것이다!”

 

‘예술이란 무엇일까. 이 개념은 언제, 어떻게 성립했을까?’

 

8월 10일부터 오타베 다네히사의 ‘근대 미학 3부작’ 중에서 ‘근대 예술의 탄생부터 종언까지’를 다루고 있는

<예술의 역설>을 시작으로 <예술의 조건>을 함께 공부하고자 합니다.

예술의역설.jpg

 

저자는 '예술'이라는 술어의 성립과 '고전적' 예술관과 '하비투수'라는 개념을 중심으로,

아리스토텔레스, 바움가르텐, 달랑베르에 이어 볼프학파로 이어지는 예술 개념의 변천사를 펼쳐주고 있습니다.

예술의역설1.jpg

-게오르크 프리드리히 케르스팅 <아틀리에의 카스파어 다비트 프리드리히>, 1819년, 베를린 프로이센 문화재단 소장.

"고전적 예쑬관에 따르면 자연이야말로 예술의 규범이었으나 근대적인 창조 개념은 예술가의 내면을 예술의 규범으로 한다.

케르스팅(1785~1847)이 묘사한 것은 벗이자 화가인 카스파어 다비트 프리드리히(1774~1840)이다. 

케르스팅은 캔버스, 이젤, 화구, 책상, 의자 이외에는 아무것도 없이 바깥 세계와 차단된 작업실에 프리드리히를 배치함으로써

그의 자기 성찰적인 창조 과정을 그려내고 있다. 프리드리히는 '정신의 눈으로 먼저 상을 볼 수 있도록 눈을 감아라'라고 말했다"

 

첫 만남이라 낯설 수도 있으나, 우리에게는 이미 너무도 익숙한 개념들이

어떤 ‘역설’들을 담고 복잡하고도 풍부한 이야기를 지니고 있는지 함께 이야기 나누어보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발제 및 간식, 후기는 고윤숙님이 맡아 주셨습니다.

 

매주 세미나는 회원들이 돌아가면서 발제 및 간식을 준비하고 후기를 쓰면서 진행됩니다.

그럼 목요일 오후 4시에 1층 오른쪽 세미나실에서 뵙겠습니다.

 

지난 세미나를 함께 하지 못하셨다고 머뭇거리지 않으셔도 됩니다.

세미나원 모두가 매주 공부하는 내용에서는 늘 ‘처음’의 시간을 갖습니다.

어찌보면 우리는 매일, 매순간 늘 ‘처음’의 순간을 살고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일시 : 매주 목요일 오후 4시

-장소 : 수유너머104 1층 오른쪽 세미나실

(자세한 위치는 홈페이지 ‘연구실소개’란을 참고해 주세요.)

-회비 : 한 달에 이만원(각자의 매월 첫 세미나 시간에 준비해주시기 바랍니다.)

한 달 이만원에 [수유너머104]의 모든 세미나에 참석 가능합니다.

-반장 : 고윤숙(이메일 purple2233@hanmail.net, 0일0-둘둘86-일팔99)

-신청 방법 : 세미나에 참석하시고 싶은 분들은 아래에

비밀글로 신청 댓글(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을 달아주시면 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미나 간식과 접시 정리에 관해서 [1] admin 2017.05.25 1846
2892 [김현문학읽기] 한국문학의 위상 [1] file vizario 2017.04.18 282
2891 [밀항과 수용소, 탈국경의 역사] 4/17(월)4시 첫 세미나공지 [2] file 큰콩쥐 2017.04.14 219
2890 [불어 강독] 스키엔투아 섹수알리스 file 효영 2017.04.14 1093
2889 [현대사상과 신학] 데리다의 '이름을 구하다'(sauf le nom)을 읽습니다 (4/17, 3:00pm) file 키티손 2017.04.14 185
2888 [예술세미나 공지] 새로운 감각의 '도덕성' file 아노말리에 2017.04.14 213
2887 [김현전집읽기]4월 17일 첫모임 공지 file 요로나 2017.04.13 198
2886 탈식민/탈근대 세미나 첫 시간 공지-4/14 금요일 2시 [2] ㅎㅎ 2017.04.13 167
2885 [문학과 문화연구] 그토록 잔인한 지식 (4/26) [1] file 반장님 2017.04.12 208
2884 [현장에서 들:음]4/13(목)셈나공지-60년대 일본영화에 주목! [2] file 큰콩쥐 2017.04.12 294
2883 [현대사상과 신학] 데리다의 '신앙과 지식'을 읽습니다 (4/10) kittyson 2017.04.06 159
2882 [문학과 문화연구] 미셸 푸코의 문학비평 [1] file 반장님 2017.04.05 286
2881 [푸코 다 읽기 셈나 공지] 오늘(수) 저녁 7시30분 compost 2017.04.05 146
2880 [노마디즘 읽기] 아홉번째 시간 공지 입니다(17.04.08(토) 저녁7시) [1] 리시쯔키 2017.04.05 189
2879 <일반상대론 세미나> 이번주만 토요일(4월8일)에 합니다. sora 2017.04.03 155
2878 [탈식민/탈근대 시즌1- 발언의 새로운 장소들] 첫 시간 공지 (4/14 금 2시) [4] file ㅎㅎ 2017.04.02 312
2877 [노마디즘 읽기]여덟번째 시간 공지(17.04.01(토)저녁7시) 리시쯔키 2017.03.31 170
2876 [현대사상과 신학] 데리다의 '신앙과 지식'을 읽습니다 (4/3) 키티손 2017.03.30 188
2875 [문학과 문화연구] 3/29 세미나는 쉬어갑니다 [1] 반장님 2017.03.29 182
2874 [현장에서 들:음]3/30(목)pm5:30공지 [2] file 큰콩쥐 2017.03.28 206
2873 [현장에서 들:음] 3/28(화) 광화문 기자회견 [1] file 큰콩쥐 2017.03.26 29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