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스인문학연구소의 화요토론회는 삶과 앎의 새로운 전환을 추구하는 열린 배움의 장소입니다.

사회와 문화, 예술과 정치, 일상과 세계를 아우르는 모든 주제에 관해 경청하고 질문하고 응답하며,

사건의 시공간을 만들고자 합니다.

 

 

2018년 트랜스인문학연구소 제 23회 화요토론회

 

"슈뢰딩거의 고양이는 누가 죽였나" 

 

발표자: 김상욱(경희대)

 

 

 

f131795602880538000(0).png

 

서양 철학사에서 남아 있 가장 오래된 문장은 탈레스가 남긴 말이다. "만물은 물로 되어 있다." 이제 우리 이 말이 틀렸다 것을 안다. 세상 만물은 원자로 되어 있다. 원자를 설명하 학문을 양자역학이라 한다. 양자역학은 이상하다. 고양이가 죽어 있으면서 동시에 살아 있다고 한다. 반쯤 죽은 상태라 말이 아니다. 완벽하게 건강히 살아있으면서 동시에 완전히 죽은 상태에 공존한다 말이다. 이게 무슨 뜻일까?

강연을 들으시고 고양이가 살아 있지, 아니 죽었다면 누가 죽였지 답해보시라. 다중우주 이야기 덤이다.  -김상욱

 

174018038.jpg8962622505_1.jpg5207107442854058_-645586622.jpg

 

 

장소 : 수유너머104  1층 카페

일시 :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저녁 7시 30분

 대상 : 발표 주제에 관심있는 분들 모두 (무료)

 

김상욱 

1970년 서울 출생. 고등학생 때 양자물리학자가 되기로 마음먹은 후, 카이스트 물리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에서 ‘상대론적 혼돈 및 혼돈계의 양자 국소화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포스텍, 카이스트, 독일 막스-플랑크 복잡계 연구소 연구원, 서울대학교 BK조교수, 부산대학교 물리교육과 교수를 거쳐, 2018년부터 경희대학교 물리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고전역학과 양자역학의 경계에서 일어나는 물리에 관심이 많다. 저서로 『김상욱의 과학공부』, 『김상욱의 양자 공부』, 『떨림과 울림』  등이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 [제32회 화요토론회] 인게니움(ingenium) 개념과 새로운 사유체제 file 효영 2019.08.13 221
33 [제31회 화요토론회] 사랑, 죽음, 저항: 자크 라캉의 정치학 [3] file 케이 2019.07.01 674
32 [제30회 화요토론회] 남북조 시대의 좀비 (복도훈) [1] file vizario 2019.06.04 318
31 [제29회 화요토론회] 얼룩말 지우개: 시라는 (무)중력 (이원) [1] file choonghan 2019.05.03 341
30 [제28회 화요토론회] 메트로폴리스 지리학(임동근) [2] file lectureteam 2019.04.03 395
29 [제27회 화요토론회] 1919년 3월 1일, 그 새로운 얼굴(권보드래) file choonghan 2019.03.14 456
28 [제26회 화요토론회] “삶을 똑바로 마주하고”(최현숙) file lectureteam 2019.02.11 581
27 [제25회 화요토론회] 인공지능은 인문학이다(박충식) file lectureteam 2019.01.03 559
26 [제24회 화요토론회] 김수영과 한국문학사 (이영준) file vizario 2018.12.03 684
» [제23회 화요토론회] 슈뢰딩거의 고양이는 누가 죽였나?(김상욱) [1] file lectureteam 2018.11.16 719
24 [제22회 화요토론회] 인권으로서의 (성적)자기결정권의 이해 file lectureteam 2018.10.10 423
23 [제21회 화요토론회] 성폭력 ‘피해자다움’ 강요와 2차 피해에 맞서기 file lectureteam 2018.09.05 479
22 [제20회 화요토론회] 학병과 국가 (김건우) file lectureteam 2018.08.15 1325
21 [제19회 화요토론회] 영화는 타자의 언어가 될 수 있는가 - 김경묵감독 작품상영회 lectureteam 2018.08.03 924
20 [제18회 화요토론회] 유엔 인권 그리고 우리의 삶 (안윤교 UN인권관) file vizario 2018.07.13 852
19 [제 17회 화요토론회] 한국에서 한국의 SF하기 (이지용) file lectureteam 2018.07.05 717
18 [제16회 화요토론회] “나는 왜 이렇게 못 쓰는가?” -(권여선) file lectureteam 2018.06.14 1389
17 [제15회 화요토론회] 아름다운 현존의 순간적인 삶― 이브 본느프와의 시집 『두브의 운동과 부동에 대하여』(송승환) file lectureteam 2018.06.05 690
16 [제14회 화요토론회] 왜 우리는 타인을 미워하는가 [5] file lectureteam 2018.04.30 1402
15 [제13회 화요토론회] "위장취업자 위장 취업자에서 늙은 노동자로 어언 30년"의 문제의식으로 한국지엠 사태를 바라본다 file lectureteam 2018.04.14 128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