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유너머소식 :: 연구실소개, 연구실소식, 회원소식을 공유하는 게시판입니다!


후원주점 잘 마쳤습니다!! 모두 감사드려요

지안. 2016.05.29 19:26 조회 수 : 477

안녕하세요 ! 
지난 화요일 수유너머에서 후원주점-김지안편이 있었습니다.

소식듣고 와주신 분들 덕에 새벽까지 흥겹게 놀았던 것 같아요.

KakaoTalk_20160529_192359692.jpg


KakaoTalk_20160529_192359299.jpg


KakaoTalk_20160529_192359012.jpg




후원금 보내주신 분들, 선물 주신 분들, 와주셔서 위로의 술을 함께 마셔주신 분들, 지인들에게 홍보해주신 분들, 행사 준비와 당일 서빙 해주신 분들, 특히나 그 많은 음식과 설거지를 해주신 주방팀 모두 감사드려요. 여러분들의 도움으로 벌금을 훨씬 초과하는 많은 금액이 모였습니다. 남은 금액은 논의를 거쳐 사용처를 공지하게 될 것 같아요. 

이번 후원주점을 열게 된 계기는 작년인 2015년 세월호 집회 참가로 인해 제가 맞은 벌금 150만원 때문이었습니다. 
이번 후원주점을 하기 전까지 가장 크게 느꼈던 점은 고립에 대한 것이었어요. 
보통 경제적인 능력도 없고 소속이 뚜렷하지 않은 어린 연대자들에게 포기감을 주려는 의도로 약식명령장이 날라오는 경우가 많다는 소문은 들었어요. 
그런데 저는 제가 그런 경우에서 예외일 거라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참... 나도 그런 고립감에서 예외가 아니었구나 싶은 생각도 들었어요. 그리고 고립감에서 비롯된 많은 자책을 하게 되었는데 왜 내가 얼굴을 제대로 가리지 않았지, 내가 왜 4월부터 계속 집회에 여러번 나갔었지, 왜 내가 집회에 나갔지, 왜 내가 이런 저런 가치들을 지지하는 사람으로 살아왔지 이런 생각들로 번졌던 것 같아요. 

그런데 이번 후원주점을 하면서 제가 도움을 얻을 거라고 한번도 생각하지 못한 사람들, 예를 들어 고등학교 친구나 4-5년 전에 같이 세미나 했던 분들, 이런 저런 공부나 활동으로 알게된 수많은 사람들에게 "혼자 많이 힘들었겠다. 응원이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는 메세지를 받았습니다. 

후원주점을 통해서 가장 감사한 것은, 그런 점인 것 같아요. 제가 혼자 해결해야한다고 생각하고 스스로 가치관이나 삶을 바꿔야겠다고 생각했던 것들에서 벗어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는 이번 사건을 많은 응원을 통해서 많은 사람들과 같이 해결했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앞으로도 꾸준히 행동하는 사람으로 살 수 있을 것 같아요. 그런 사람이 되기 위해 더 노력하고 싶고요. 다시 한번 모든 친구들에게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① [수유너머104] 공동체소개 oracle 2020.03.22 650
공지 ② [수유너머104] 활동소개  oracle 2020.03.22 336
공지 ③ [수유너머104] 2020년 운영팀 oracle 2020.03.20 432
공지 ④ [수유너머104] 회원제도 oracle 2020.03.20 378
공지 ⑤ [수유너머104] 약도 oracle 2020.03.18 537
공지 ⑥ [수유너머104] 내부공간 oracle 2020.03.18 228
공지 ⑦ [수유너머104] 공동체 평등수칙 sora 2018.06.17 1975
공지 ⑧ [수유너머104]를 다시 시작하며 admin 2017.03.15 6166
157 김지안 벌금 후원금 잔액 사용처(세월호, 강정 법률투쟁기금) 꽁꽁이 2016.06.30 400
156 김지안 세월호 집회 벌금 후원 주점 수입지출 내역 [1] file 꽁꽁이 2016.06.06 532
» 후원주점 잘 마쳤습니다!! 모두 감사드려요 [5] file 지안. 2016.05.29 477
154 [회원소식] 한국 테크노 컬처 연대기](19) 뭐든지 다 만드는 세운상가, 그 오래된 미래 꽁꽁이 2016.05.18 714
153 [회원소식] 김지안 벌금마련 후원주점 :: 청년 백수는 엉엉 웁니다~ [6] file 수유너머N 2016.05.13 1048
152 [회원소식] <그루터기+수유너머n>인문학 강좌 일정 변경안 꽁꽁이 2016.04.11 637
151 [회원소식] [한국 테크노 컬처 연대기](14) 전자오락실 점령한 ‘갤러그 전성시대’ 꽁꽁이 2016.04.10 742
150 [회원소식] 『파격의 고전』 출간 기념 이진경 저자강연에 초대합니다^^ file 수유너머N 2016.04.02 665
149 [회원소식] <삶의 무늬 잇기> 시민인문학 프로그램(그루터기+수유너머n) 꽁꽁이 2016.03.17 666
148 [회원소식] 산업전사 ‘기능공’들의 자주적 자기계발 꽁꽁이 2016.03.16 586
147 [회원소식] 1970년대 수출품 1위 이끈 여방직공의 엘레지 [1] 꽁꽁이 2016.03.16 687
146 [회원소식] 설날 특집 방송을 합니다아아아*^^* [4] 솔라리스 2016.02.08 483
145 [회원소식] 책출간 :: 인간의 참된 행복은 신을 향한 사랑에서 오는 것 수유너머N 2016.02.07 386
144 [회원소식] 카게몽의 <불온한 것들의 존재론> 번역이 번역대상 후보에 추천되었대요^^ [2] 솔라리스 2016.01.29 398
143 [회원소식] '무한동력'엔 실패했지만 '인생'에 실패는 없다 (오영진) 수유너머N 2016.01.24 681
142 [회원소식] 일본 기노쿠니야 서점의 2015 인문서적 30, 결과가...^^;; [4] 솔라리스 2016.01.18 538
141 [회원소식] <불온한...>, 기노쿠니야의 인문대상 후보에...ㅎㅎ [11] 솔라리스 2015.12.29 675
140 2015년 송년회 선물목록입니다. [4] file 꽁꽁이 2015.12.28 591
139 올해 송년회엔 제가 갈려구요 [1] 미미 2015.12.23 371
138 <수유너머 N 송년회> 12월 26일 토요일 6시 [1] file 수유너머N 2015.12.16 53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