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네마리 :: 미술전시, 음악감상, 영화상영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입니다!


[2022 소네마리 특별전시] 

제목: 멋진 하루였어

작가: 전진경, 치명타 

일시: 2022.3.18 - 4.10

장소: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 315 수유너머104 1층 소네마리

*아티스트 토크: 2022.4.2 토 저녁 7시부터

*문의사항은 (비공개 혹은 공개) 댓글로 달아주세요.

photo_2022-03-03_22-51-29.jpg

<전시 소개글> 

                                 "멋진 하루였어"

한 달에 한 번씩, 진경 언니와 나, 김경봉 활동가는 비정규노동자의 집 꿀잠에서 루미큐브라는 보드게임을 한다. 콜텍 노동자의 투쟁이 마무리된 해인 2019년, 같은 해 가을에 열린 진경 언니의 개인전에서 우리는 매달 만나 게임을 하자고 약속을 했다. 그 시간이 이제 3년이 다 되어간다. 셋이서 시작한 게임은 이제 네 명, 다섯 명으로 늘었다. 매달 마지막 주 화요일, 저녁 먹을 시간 즈음 만나 함께 꿀잠에 있는 반찬으로 밥을 먹고 신명 나게 게임을 하다 보면 어느새 막차시간이 된다. ‘다음 달에 또 봐.’ ‘안녕히 주무세요.’ 우리는 인사를 나누고 헤어진다.

일주일에 한 번씩, 진경 언니와 나는 콜트콜텍 농성장이 여의도에 꾸려졌을 때 ‘드로잉 데이’를 진행했었다. 2016년부터 19년까지 만 3년 정도를 진경 언니는 캔버스에 아크릴, 유화 물감으로, 나는 수채 물감과 사인펜으로 농성장의 이모저모와 아저씨들의 모습, 우리들의 모습을 그렸다. ‘드로잉 데이’는 연대 왔다는 목적으로 마냥 농성장에 앉아 하릴없이 하루를 보내는 게 지루했던 진경 언니의 아이디어였다. 처음에 나는 타인 앞에서 그림을 그리는 일이 익숙지 않았다. 하루는 고심해서 그린 드로잉이 너무 마음에 안 들어서 ‘망쳤어요.’라고 말하니, 진경 언니가 ‘수습을 못 할 때도 있지. 그건 망친 거야.’라고 말해줬다. 그 말 이후로 나는 수습도 안되고 망한 그림들을 유쾌하게 그릴 수 있게 되었다. ‘항상 나는 닮지 않게 그린다.’며 볼멘소리를 하는 경봉 아저씨와 ‘아저씨는 그리기가 어려워요.’라며 투닥거리는 진경 언니의 대화를 배경 음악 삼아 대충 정성스럽게 그린 그림은, 어느새 드로잉북 한 권을 넘어 200여 점이 되었다. 진경 언니는 드로잉 데이 때 그린 페인팅 100여 점으로 독립된 공간 네 벽을 가득 채워 멋지게 개인전을 치렀다. 그리고 서울, 안성, 홍성 등 다양한 곳에서 드로잉을 전시해 우리가 함께 보낸 시간을 사람들과 나눴다.

가끔 한 번씩, 다른 사람들과 작업 이야기를 하다가 ‘드로잉 데이’가 언급되면 나는 자랑스럽고 뿌듯한 마음을 티 나지 않게 숨기고 침착한 척, 평온한 척 대화를 이어간다. 경봉 아저씨가 꿀잠의 활동가가 되어 아저씨가 겪었던 경험을 바탕으로 단단한 연대 활동을 이어가는 것, 진경 언니가 집요하고 섬세한 시선으로 드로잉 데이에서 발전된 작업 세계관을 확장하는 것은 이제 내 맘대로, 나의 자부심이다. 두 사람은 모르고 있겠지만 아무튼 그렇다. 모두가 그때의 우리를 보고 ‘바뀌지 않는다.’고, ‘변하지 않는다.’고 했으나 아저씨는 바꿔냈고 우린 변화된 일상을 살고 있다. 이 시간들이 그림에 모두 남아있어서 정말 기쁘다. 이제 루미큐브만 내가 조금 더 이기면 더욱 기쁠 것 같다.   /치명타

전진경 치명타.jpg

<작가 소개>

전진경은 세상의 균형점에서 이질적으로 취급되는 장소를 찾아 시간을 보내고 사람들과 사귀고 그림을 그린다.

3년 7개월 동안 콜트콜텍 해고 노동자의 천막을 찾아가 그린 드로잉 100여점으로 개인전 <변하지 않아.EPS>를 열었다. 작가는 이 전시를 위해 경의선 공유지에 직접 공간을 만들고 운영을 하였다.(2019,.EPS,경의선공유지)

폐업으로 버려졌던 빈 공장에서 공장의 해고 노동자들과 함께 지내며 점거예술을 펼쳤던 공간에서 첫 개인전 <내가 멋진 걸 보여줄께> (2012,콜트공장,인천)를 가졌었다.

<기 라는건 몸에서 나오는 에너지> (2021.임대공간.연남동)

<아는사람> (2013,아트포럼 리,부천),

<가두어야 하는 나의 미친 귀염둥이> (2015,on-air.서울) 등 5회 개인전이 있다,

참여한 기획전으로는

이응노의 집 개관10주년 기념전시 <고암의 춤 : 평화, 공존, 화합> (2021, 이응로의 집, 홍성)

<사실, 망자는 죽지 않았다>(2021,토탈미술관 안성분관 '안성요기'), <우리와 당신들>(2020 경기도미술관) , 세월호참사 5주기 추념전 <바다는 가라앉지 않는다>(2019.아트 스페이스 풀),  <헤테로토피아> (2018,스페이스빔,인천),  <업직> (2018,원주여고폐교), <사월의 동행>(2016,경기도미술관), <뉴 컨템포러리>(2015,경기창작센터),  <생생화화>(2013,경기도미술관)외 다수이다.

회화 작업과 그림책 작업을 병행하고 있는데, 빈 공장에서 벌인 점거예술로 해고 노동자와의 연대를 기록한 그림책 <빈 공장의 기타소리> (2017,창비)가 있다.

수상으로는 2019년 구본주예술상,2018년 레드어워드 연대상,2013년 레드어워드 미술부문 수상,2013년 민족미술상이 있으며 2018년 오렌지 인권상을 받았다.

 

치명타는 사회 시스템이 다수의 안녕을 목적으로 기능할 때 발생하는 오작동과 은폐된 흔적을 주시한다. 다양한 배경과 속성을 가진 이들이 시스템 바깥에서 스스로의 존엄을 천명할 때 발생하는 사건을 시각 언어를 이용해 다뤄왔다. 주로 고착화된 특정한 체계를 해체해서 재조립하거나 전복하여 대안적 세계관을 구성하는 방식을 사용한다. 그리고 영상, 회화, 드로잉 등 매체의 국한 없이 작업하고 있다.

초기작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부조리한 사회 현상의 단면들을 SNS, Youtube 따위의 온라인 환경에서 추출, 이를 재편하고 재조립하여 다시 오프라인으로 환원하는 시도를 했다. 주요 미디어가 다루지 않지만 명징하게 존재하는 사회적 사건을 SNS친구들의 글로써 드러내는 <페이스북 드로잉>(2016, 공간해방), 작가 스스로 유튜버가 되어 성 평등한 콘텐츠를 생산, 차별적인 온라인 플랫폼을 교란하는 영상 시리즈 <메이크업 대쉬>(2017, 문래예술공장)가 있다.

나아가 <실바니안 패밀리즘>(2019, 영화공간 주안)을 통해 완구 회사가 구축한 차별적 질서에 순응하지 않고 여성주의적으로 창조한 세계관을 전면으로 내세운 인형극을 제작했다.

그리고 스핀오프 후속작인 <고슴도치와 투지의 시간여행자>(2020, YouTube)를 제작해 재난 이슈에 집중, 재난 이후 변화된 피해자의 일상과 잃어버린 공동체성을 재건하기 위해 필요한 것은 무엇인지 살펴봤다.

진경대표이미지.jpg -천막78/캔버스에 아크릴/45x53cm/2018/전진경

 

명타대표이미지.jpg <여의도-로잉_ 제목: 고뇌(재춘옹 지어주심)> 종이 위에 펜 수채/ 26×18cm/ 2018/치명타


* 전시 연계 이벤트 *

 콜텍 해고노동자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재춘언니>가 수유너머104와 콜라보를 진행합니다!

콜라보.png

 [일시]   4/10(일)까지

 [장소]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 315 수유너머104 1층 소네마리 

[참여방법]

1. 수유너머104 소네마리에서 진행되는 '멋진 하루였어' 전시에 참석해 주세요.

2. 전시회 참석 인증샷을 카메라에 담아 주세요.

3. 인증샷을 개인 SNS에 #재춘언니 #수유너머104 해시태그와 함께 올려 주세요.

4. 참여해 주신 분들 중 추첨을 통해 영화 <재춘언니> 상영 & 관객과의 대화 행사의 초대권을 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복합공간 소네마리 소개 [1] 효영 2017.03.19 2541
68 [전시리뷰]"텐 럴러바이" 리뷰 file 효영 2022.05.24 45
67 [전시리뷰] "멋진 하루였어" 전시 리뷰 [2] file Siri 2022.04.19 165
66 [소네마리 기획] 매끄러운 테이블_4150 [1] 탄환 2022.04.09 457
» [소네마리-전시] 멋진 하루였어- 전진경x치명타 (3.18~4.10) file 생강 2022.03.03 611
64 [소네마리X현대미술세미나] 개똥아똥쌌니아니오 11/23~12/7 file 누혜 2021.11.08 637
63 [원브로 개인전] A painting frames, Readymade, and Artworks (8.29~9.19) file 브로 2021.08.18 328
62 [금은돌 추모-공동작업전] 구르는 돌멩이와 함께, 4/12~4/30 file 누혜 2021.04.01 869
61 [공동체 감각놀이] 누구나 - 프로젝트 :: 12.15(화) [4] file oracle 2020.12.03 487
60 [전시리뷰] 박정은의 “몸 그릇 춤” by 이혜진 [1] 케이 2020.11.19 220
59 [2020 복합공간 소네마리 기획공모전] 몸 그릇 춤 (박정은 10.27~11.16) file 누혜 2020.10.15 700
58 [2020 공모] 서류 심사 결과 안내 누혜 2020.02.24 683
57 [공동체상영8] 한국인을 관두는 법 (2/11 화요일 7시반~) file 생강 2020.02.09 362
56 [소네마리] 김인선 _ 구경꾼이 삼킨 창작자들 _ 작가와의 대화 기록 넝구 2020.01.08 269
55 [공모] 2020년 소네마리 전시·공연후원 작가공모 (~1/27) file 누혜 2020.01.01 819
54 [소네마리] 김인선 _ 구경꾼이 삼킨 창작자들 _ 전시·작가와의 대화 풍경 file 넝구 2019.12.09 236
53 아시아 독립영화창작자 워크샵 :: 12.4(수) pm4:00 생강 2019.12.01 218
52 [2019 복합공간 소네마리 기획공모전시(3)] 이와같이 나는 보았다(허정은 작가, 11.26~12.9) file 재림 2019.11.26 653
51 [개인적 리뷰] 구경꾼이 삼킨 창작자들 [1] file 이동재 2019.08.22 295
50 [공동체상영7]<동아시아반일무장전선> (8/30 금 저녁7시) [2] file lectureteam 2019.08.13 657
49 [2019 복합공간 소네마리 기획공모전시(2)] 구경꾼이 삼킨 창작자들(김인선 작가, 8.20~9.9) [1] file 넝구 2019.07.29 66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