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원자료 :: 인사원의 과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안아르케이즘 제5강 관련 질문

노을 2021.10.14 19:30 조회 수 : 21

<5강 관련 질문>

 

1. “혁명운동 내에서 특히 폭력이 자행되면, 아나키스트 사상은 분파를 이룰 수 밖에 없었고 더 나아가 부패할 수밖에 없었다.”(410) 그런데 아나키스트하면 왜 ‘파괴’나 ‘테러’나 ‘폭력’을 연상하게 되는 것일까요?

 

2. 개인적으로 영화 <레즈>보면서 엠마 골드만이 궁금했습니다. 미국의 아나키스트들은 아나키즘 역사에 큰 관여를 하지 못한 것인지, 그래서 소개가 없는지요?

엠마 골드만은 사회주의자와 어울리면서 친하게 지내는데, 아나키스트와 사회주의자가 항상 분열관계만을 이루진 않았던 듯 합니다. 아나키스트는 공산주의에만 반대했을 뿐, 사회주의 노선과 대부분 일치한 것으로 볼 수 있을까요?

 

3. 아나키즘은 계속될 것인가? 아나키즘은 사회주의에 비해서 제대로 인지되거나 성행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아나키즘이 사회주의처럼 인지되지 못한 이유는, 비단 러시아 혁명과 같은 큰 국가 단위를 오히려 부정했기 때문에, 조직화되지 못했기 때문일까요? 아니면 아나키스트 중에는 아나키즘으로 분류되는 것도 싫어서, 아나키스트라는 말 자체를 사용하지 않고자 했다고 하는데, 아나키스트적인 특성마저는 감추고자 하는 부류가 있어서, 성행하지 못한 것일까요?

 

4. 아나키즘은 이제 무정부주의가 아니라, 절대자유주의로 정의해야 할까요? 왜 서양의 아나키즘(혁명 추진론자)과 동양의 아나키즘(테러-쫓기는 자)은 이미지가 다를까요? 서양은 그래도 사회주의와 대등하게 대결할 수 있었던 반면에, 동양에서는 일방적으로 쫓기는 소수파에 그친 듯 합니다.

 

5. 아나키즘 역사는 19세기에서 20세기 초에 제한되어 있는 인상인데, 21세기 한국에서 아나키즘은 어떤 의미를 가질 수 있을까요? 개인적으로는 유전자조작식품과 같은 사회적 현상 이외에, 문학적인 현상이 궁금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세이자료집] 2019인사원_니체 :: 너희가 니체를 알겠지?! [1] oracle 2019.01.31 448
1180 <예술과 철학>과 관련 추가 질문입니다. newfile 노을 2021.10.25 9
1179 예술과 철학 제 7강 발제문입니다.(2) newfile 노을 2021.10.25 8
1178 예술과 철학 제 7강 발제문입니다.(1) file 노을 2021.10.25 17
1177 <안-아르케이즘의 정치학> 제6강 발제문입니다. 노을 2021.10.21 22
1176 [안아르케이즘의 정치학] 6강 『크로포트킨 자서전』(2014, pp.8-260) 발제문 file eun 2021.10.19 30
1175 예술과 철학 제6강 관련 질문입니다 노을 2021.10.18 24
1174 아나키스트의 자서전 / 군대가 없으면 나라가 망할까? file vizario 2021.10.15 31
1173 통속화된 허무주의에 대한 문학적 형상 - 체홉의 "등불" file vizario 2021.10.15 35
1172 예술과 철학 5강 후기. 프라하 2021.10.15 37
» 안아르케이즘 제5강 관련 질문 노을 2021.10.14 21
1170 안아르케이즘 제4강 관련 질문 [1] file 노을 2021.10.14 23
1169 안아르케이즘 제3강 관련 질문 file 노을 2021.10.14 16
1168 안아르케이즘 제2강 관련 질문 [1] 노을 2021.10.14 17
1167 안아르케이즘의 정치학 전반부 발제 file 디포 2021.10.14 23
1166 안아르케이즘의 정치학 5강 후반부 발제 유택 2021.10.13 30
1165 예술과 철학 5강 과제 및 질문 [3] 노을 2021.10.11 54
1164 예술과 철학 5강 발제 file 낑깡 2021.10.11 29
1163 [예술, 철학 접목의 상상력 4강] 후기 [2] ㅡㅡ! 2021.10.09 93
1162 [안아르케이즘의 정치학] 4강 『아나키즘의 역사』(pp.237-306) 발제문 [1] file vivian 2021.10.07 47
1161 예술과 철학 5강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 프라하의 봄 file 유택 2021.10.07 12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