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원자료 :: 인사원의 과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블랑쇼 9강 후반부 발제

이시스 2020.11.18 21:08 조회 수 : 30

                                                                                               <문학의 공간> 6부: 작품과 소통

다시 되풀이되는 시작 즉 결단성없음의 능력과 불가능성, 형태와 무제한성, 결단과 우유부단함이라는 이중 사이에 맞서 겨루고 있는 격렬한 내밀성이 작품이며 소통이다. 작품은 완성된 글로서 독자에게 읽히고 평가받기를 기다리는 평편하고 고른 반듯함이 아니다.  작품이 작가를 떠날 때 독서는 탄생하고 작품 자체가 만드는 거리에 의해 작품은 현존하면서 텅빔으로서 사라짐이고 텅빈 공간을 만드는 내밀함이다. 독서는 이 거리 속에, 이미 작품의 기원에 현존하는 형태로 이루어지고 독자에 의해 구체화되고 작품의 변모는 불가피하지만 또한 사라짐으로서 현존한다.

읽는다는 것

-작품과의 소통은 얻어내는 것이 아니라 작품이 스스로 전달하게 ‘만드는’ 것이다.  격렬함의 지속, 마치 잠들지 못하는 밤의 내밀함과 긴장처럼.

작가는 결코 자기작품을 읽을 수 없다

-작품은 작가에게서 벗어나 작가를 멀리 '밀쳐냄'으로써 완성되어야 한다. 작가를 말소해버리는 이 순간 작품이 자신에게로 문을 열면서 이 열림 속에 독서가 시작되는 순간이기도 하다. 작품의 기원에 이미 독서의 능력이나 가능성이 될 것들이 존재하고 있다.

독서의 탄생

-작품이 생성되는 중에 '텅빔'은 작품의 미완성을 나타내지만 작품이 진전되는 내밀성이기도 하다. 작품이 자기자신에 대해 취하는 거리가 기호를 바꾸는 순간, 작품은 결코 만들어질 필요가 없었다는 것을 의미하는 순간, 독서는 탄생한다.

작품을 완성시키는 것은 거리
-모든 작가들을 떨쳐버리는 거리, 작품은 하나의 완성으로 보지 않게 하는 거리, 작품 자체에 대해 갖는 거리, 독자에 대한 거리, 현세계에 대한, 다른 작품들에 대하여 취하는 거리가 독서의 결백성을 이룬다. 동시에 독서의 위험과 책임성을 가져온다. 텅빔에 공포는 판단으로 가득 채우고자 하는 욕구로 표현되나 작품은 좋은 평가를 받으면 받을수록 더욱더 위험에 처하게 된다.  작품은 지속되는 것이 아니다 지금 존재한다. 이 책의 존재는 시작에의 부름이다. 독자가 작품에 참여하는 것은 만들어지고 있는 그 무엇의 진행과정에 참여함이다. 존재가 되어가는 그 텅빔, 내밀성에 참여함이다. 이러한 방식으로 이미 작품에 현존하는 방식의 독서가 변하여 비평적 독서가 이루어진다. 그리하여 전문가가 된 독자가 거꾸로 작가가 된다. 진정한 독자는 책을 다시 쓰지 않는다. 작품은 다시 불안을 되찾는다. 이 모든 변모가 독서의 본질이다. 독서는 작품의 거리를 순수하게 간직해야 한다. 독서는 그 자체로 소통의 모든 무게를  지닌다.
-내밀성으로 강화된 독서는 이제 독자로 구체화되어 자연스럽게 작품을 장악하고  작품은 의미들의 보관자가 된다. 텅빈 움직임에 어떤 내용이 실리는 한 변모의 순간 작품은 일시적으로 혹은 결정적으로 자기의 변함없는 생성기원의 힘과 내밀성을 잃고 스스로를 펼쳐 이 모든 것들은 작품의 존재가 아니라, 이 세계의 작품들이 행하고 있는 풍요한 방식으로 움직이는 작품을 포착 가능한 것으로 만든다. 그것은 다시 생각된 모든 사람들의 생각이다. 좀더 습관적으로 된 공통의 습관들이다. 
-텅빈 움직임에 어떤 내용이 실리는 작품의 변모는 불가피하다. 그것이 작품을 위해 손해가 되는 것도 이득이 되는 것도 아니다. 다만 사라짐이 작품의 본질이다.

'에우메니데스들은 두번 다시 그리스인들에게 말하지 않을 것이며, 그 탄생의 언어로 무슨 말을 했었는지 우리는 결코 알 수 없을 것이다. 그러나 에우메니데스들은 아직 한번도 말하지 않았다는 것도 사실이다.'

-----------

*질문이라기보다는 읽기/소통과 관련하여 자신의 작품을 없애달라고 친구 막스 브로트에게 부탁했던 카프카, 그리고 그의 배신?으로 세상에 나온 카프카의 미완성 작품들 그리고 지금 그 작품들을 읽는 독자들과 다양한 해석들에 대해 한번 생각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세이자료집] 2019인사원_니체 :: 너희가 니체를 알겠지?! [1] oracle 2019.01.31 287
1026 벤야민 11강 후기 노을 2020.11.24 13
1025 벤야민의 <경험과 빈곤> 관련한 질문 노을 2020.11.23 14
1024 20201123 벤야민 발제_전반부 Olivia 2020.11.20 23
1023 블랑쇼 9강 질문입니다. 지수 2020.11.19 18
» 블랑쇼 9강 후반부 발제 이시스 2020.11.18 30
1021 블랑쇼 9강 전반부 발제 [1] Olivia 2020.11.17 40
1020 발제ㅡ벤야민 file 앵오 2020.11.16 12
1019 블랑쇼8강 질문 이금주 2020.11.12 16
1018 블랑쇼 8강 요약발제 전인수 2020.11.12 28
1017 블랑쇼 세미나 8강 요약발제문/ 안차애 안차애 2020.11.12 31
1016 벤야민의 역사유물론_유대메시아주의 file 앵오 2020.11.09 15
1015 20201109 벤야문 발제문 <종교로서의 자본주의>, <신학적 정치적 단편> file 윤성 2020.11.09 18
1014 블랑쇼 7강 질문 노을 2020.11.05 18
1013 블랑쇼-문학의 공간 7강. 지수 2020.11.05 35
1012 『블랑쇼 세미나 -7강 <문학의 공간 – pp.203~233〉, 릴케의 시집<오르페우스에게 바치는 소네트〉』 발제 최충희 2020.11.04 32
1011 폭력비판을 위하여(p.79-97) file 공기 2020.11.03 34
1010 블랑쇼6강 질문 안차애 2020.10.28 57
1009 블랑쇼 세미나 : 6강 『문학의 공간–릴케와 죽음의 요구』 요약 발제문 [1] 장은주 2020.10.27 50
1008 블랑쇼 5강 후기 김동현 2020.10.23 44
1007 독일 비애극의 원천_알레고리와 비애극(p.318-354) file 앵오 2020.10.23 2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