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자료 :: 강좌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나라고 할 만한 것이 없다

                                                                 -이창기

              우두커니 먼 산을 바라본다

코를 킁킁거리며 온몸 구석구석 냄새를 맡는다

 사정없이 몸을 흔들어 나뭇잎을 떨어뜨린다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오줌을 깔긴다

 1초 정도의 간격을 두고 세 번씩 반짝거린다

적당한 나뭇가지를 꺾어 발로 움켜쥐고는 죽은

나무줄기를 두드린다 돌부리에 걸려 넘어진다

  무릎 꿇고 앉아 잔디 사이에 번진 토끼풀을

               먹다가 쥐어뜯는다

          그러다 밀짚모자를 벗어던지며

   넌 도대체 어디에 숨어 있는 거니!

 하고 버럭 소리를 지르고 싶을 때

         어디선가 바람을 타고

지저귀거나 으르렁거리는 소리가 들릴 때

                                      시집 <나라고 할 만한 것이 없다> 문지. 2005

   

   강의를 들은 후, 떠올린 시입니다. 

   나라고 할 만한 것이 없으면서 거의 모든 것인 나! 

   오래도록 제가 짊어지고 가야할  화두가 될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8 [영상워크숍] 아무튼 짧은 영상 만들기 :: 3강 후기 [1] 진선 2022.07.22 49
587 [영상워크숍] 아무튼 짧은 영상 만들기 :: 3강 후기 [1] 순두부 2022.07.22 78
586 [천 개의 밤, 뜻밖의 읽기] 2강 후기 낙타 2022.07.21 59
585 [영상워크숍] 아무튼 짧은 영상 만들기 :: 2강후기 [1] 포도 2022.07.20 33
584 [여성의 목소리...] 3강 후기 호미 2022.07.19 142
583 [여성의 목소리는~] 2강 후기 - 뮤리얼 루카이저 김집사 2022.07.15 70
582 [화엄의 철학, 연기성의 존재론] 1강 후기 고키 2022.07.15 79
581 [여성의 목소리는…] 2강 후기 이승민 2022.07.15 94
580 [화엄의 철학, 연기성의 존재론] 1강 후기 [2] file 유택 2022.07.14 249
579 [여성의 목소리는…] 2강 후기 이승희 2022.07.13 82
578 [천 개의 밤, 뜻밖의 읽기] 1강 후기 효영 2022.07.13 69
577 [천 개의 밤, 뜻밖의 읽기] 1강 후기 삶의비평 2022.07.10 161
» 화엄의 철학, 연기성의 존재론 후기 [1] 에이허브 2022.07.10 75
575 아무튼 짧은 영상 만들기 1차 강의 후기 [3] 박흥섭(박짱) 2022.07.08 82
574 아무튼 짧은, 영상만들기 1회차 강의 후기 [2] 느리(김우) 2022.07.08 78
573 [여성의 목소리는...] 1강 후기 김규완 2022.07.05 96
572 [김진완의 시 세미나] 6강 후기 재연 2022.05.14 77
571 [김진완의 시 세미나] 창작시 재연 2022.05.12 98
570 [김진완의 시 세미나] 5강 후기 [1] 재연 2022.05.10 90
569 [김진완의 시 세미나] 5강 후기 [1] 윤춘근 2022.05.06 179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