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자료 :: 강좌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김진완의 시 세미나] 1,2강 후기

pobykim 2022.04.24 10:45 조회 수 : 74

그저께서야 온라인으로 강연을 들었습니다. 죄송

이런 강연은 처음이라 처음엔 기대 반 의심 반으로 들었습니다 혹시나 시인의 개취로 선택한 시들에서 밑줄 그어놨던 좋은 구절이나 낭독하고 감상하는 걸로 그치는 것이 아닌가 하구요

허나 강연을 들으면서 이미 탄생된 시 작품에게 숨을 불어넣고 독자들과 함께 울며 웃고 어깨동무할 수 있게 하는 게 바로 이런 강연이나 해설이 아닌가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작품 탄생의 과정도 알게 되고 시인들의 생활과 애환도 엿보며 그 시에, 그 시인에게 가깝게 다가갈 수 있었기에 반드시 필요한 강연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김진완 시인께서 시에서 느끼셨던 감동을 생생한 체험과 풍부한 자료로 해설해주시니, 강연 순간순간 뭉클하고 아차 싶고 빵 터지는 때가 많았습니다 낭독해주시던 시구절을 따라 유년 시절을 회상해 보기도 하고, 잊혀졌던 얼굴들도 떠올려보고 온갖 냄새에 대한 기억도 끌어내보고, 광활한 우주를, 시인의 삶을 상상하기도 하며 제겐 아주 유익하고 감동적인 시간이었습니다. 강연 속에 제가 좋아하던 시들도 많았지만 시인의 안목이 아니었다면 제가 읽어보지 못했을 좋은 시들을 만나는 것이 좋았습니다

1,2강을 몰아 들어 네댓 시간은 됐을텐데 꼼짝 않고 듣게 되었고 후에는 유튜브로 나는 자연인이다 유승도 신인 편도 찾아보게 되더군요 나중엔 저도 모르게 노트를 찾아 펼치고 몇 글자 끄적이기도 했습니다 정말 얼마만의 경험인지 모르겠습니다

강연을 듣고 시인의 시선으로 세상을 보는 삶을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강연을 다 들으면 제 삶이 조금이라도 더 여유있고 풍요로워지리라 믿습니다 이런 강연은 전 국민의 교양을 위해 수유너머를 넘어 KBS 아침마당에서 해야 된다는 생각도 듭니다 남은 강연도 기대됩니다 열심히 듣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첨언 : 후기를 쓰려고 먼저 올리신 후기들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강연보다 훌륭한 후기들을 이렇게들 마구 올리셔도 되는 건지...그래서 저는 후기를 안 올리려다 김진완 시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해야 했기에 창피함을 무릅쓰고 어쩔 수 없이 올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1 [여성의 목소리는…] 2강 후기 이승희 2022.07.13 66
580 [천 개의 밤, 뜻밖의 읽기] 1강 후기 효영 2022.07.13 52
579 [천 개의 밤, 뜻밖의 읽기] 1강 후기 삶의비평 2022.07.10 148
578 화엄의 철학, 연기성의 존재론 후기 [1] 에이허브 2022.07.10 62
577 아무튼 짧은 영상 만들기 1차 강의 후기 [3] 박흥섭(박짱) 2022.07.08 71
576 아무튼 짧은, 영상만들기 1회차 강의 후기 [2] 느리(김우) 2022.07.08 68
575 [여성의 목소리는...] 1강 후기 김규완 2022.07.05 67
574 [김진완의 시 세미나] 6강 후기 재연 2022.05.14 70
573 [김진완의 시 세미나] 창작시 재연 2022.05.12 87
572 [김진완의 시 세미나] 5강 후기 [1] 재연 2022.05.10 83
571 [김진완의 시 세미나] 5강 후기 [1] 윤춘근 2022.05.06 110
570 [시세미나] 후기 [1] 마이 2022.05.05 71
569 갈피접힌 문장들...후기를, 후기를 써야 하는데... [1] 솔라리스 2022.05.05 93
568 동물권 4강-동물권, 복지원, 보호소-후기 [1] 이시스 2022.05.04 71
567 [김진완의 시 세미나] 4강 후기 [1] 안호원 2022.05.02 67
566 [김진완의 시 세미나] 3강 후기 [1] 낙타 2022.04.28 73
565 [동물권 3강후기] 김도희선생님 강의는 재밌다! [2] 고키 2022.04.27 95
564 [김진완시문학]3강후기-내가 가장 예뻤을 때 [1] 황정 2022.04.27 77
» [김진완의 시 세미나] 1,2강 후기 [1] pobykim 2022.04.24 74
562 [김진완의 시 세미나] 3강 후기 [1] 윤춘근 2022.04.22 7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