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일정 :: 강좌 일정공지 게시판입니다. 결석/지각은 일정공지 아래 댓글로 알려주세요!


지난주까지 우리는 칸트에게 있어 '미'란 무엇인가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남은 두 주 동안에는 미의 영역에는 포함되지 않지만 매우 중요한 '숭고'에 대해 공부합니다.

오늘은 그 첫번 째 시간으로 칸트가 말하는 '숭고'의 범주와 개념적 정의를 

 '절대적으로 큰 것'이라는 틀 속에서 살펴봅니다.

 

" 대자연의 위력은 감성적 존재자로서의 나약함과 무력함을 느끼게 한다. 이는 자연 전체를 아우르는 내 정신의 위대함으로 전환된다. 이런 전환의 감정을 칸트는 숭고라고 지칭한다. 숭고를 망각한 오늘날, 칸트가 말하는 숭고는 어떤 의미를 갖는가."

 

7시 30분, 1층 카페공간에서 뵙겠습니다.

온라인 참여는 단톡방 공지란을 참고해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4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6강(5/13) 공지 효영 2022.05.10 73
633 [동물권, 도래할 정치의 문을 열다]5.7(토) 5강 공지 및 4강 후기 재림 2022.05.05 49
632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5강(5/6) 공지 효영 2022.05.05 46
631 [동물권, 도래할 정치의 문을 열다]4.30(토) 4강 공지 및 3강 후기 재림 2022.04.27 66
630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4강(4/29) 공지 효영 2022.04.25 44
629 [동물권, 도래할 정치의 문을 열다]4.23(토) 3강 공지 및 2강 후기 재림 2022.04.19 59
628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3강(4/22) 공지 효영 2022.04.18 46
627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2강(4/15) 공지 효영 2022.04.12 42
626 [동물권, 도래할 정치의 문을 열다] 4.16(토) 2강 공지 및 1강 후기 [1] 재림 2022.04.10 68
625 [갈피접힌 시편들, 밑줄그은 문장들] 4/8 오늘 개강! 이에스 2022.04.08 46
624 [동물권, 도래할 정치의 문을 열다] 4.9(토) 1강 공지 재림 2022.04.08 75
623 [생명의 얽힌 역사] 5강 '인류세와 가이아', 6강 '결론: 생물학자가 철학책을 읽는다면' 뒤늦은 공지 우디 2022.02.28 90
622 [신유물론 6강] 횡단하라! 접속하라! 가속하라! 2월 25일 금요일 hyobin 2022.02.24 78
621 [천개의 유물론 3] 6강 지구의 유물론, 기관 없는 신체에 도달하다 cla22ic 2022.02.24 58
620 [칸트, 미와 숭고] 숭고의 인간학, 아름다움 너머(6강 공지) 케이 2022.02.23 44
619 [천개의 유물론 3] 5강 노동의 관념론에서 행위의 유물론으로 cla22ic 2022.02.18 56
618 [신유물론 5강] 들뢰즈와 페미니즘 그리고 신유물론의 정치(학)_2.18(금) hyobin 2022.02.17 44
» [칸트, 미와 숭고] 5강. 숭고, 절대적으로 큰 것 케이 2022.02.16 42
616 [천개의 유물론 3] 4강 의지의 관념론과 의지의 유물론 cla22ic 2022.02.11 64
615 [생명의 얽힌 역사] 2/7(월) 4강 '개체간/내부 상호작용' 공지 우디 2022.02.07 38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