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인지 3주차 B조 후기

혜린 2019.10.06 00:20 조회 수 : 40

제 3장, 바다의 한숨과 귀향의 지질학 : <니이가타>에서 어긋남의 존재론

1. 능동과 수동

존재의 어긋남은 '존재자'의 어긋남 또는 '존재론'적 어긋남의 두 양태로 나뉘어져 변화한다. 보통 전자의 경우로 귀착되기 쉽다. 즉 어느 한 편으로 편입되는 것이 존재자에게는 용이하다. 그렇다면 어떠한 조건과 상황에서 존재론적 어긋남으로 나아갈 수 있을까? 혹은 그것이 어떤 조건ㆍ상황에 의한 수동적 형태가 아니라 의지로 나아갈 수 있는 능동적인 성질의 것일까? 또는 이 모두가 양립하는가? 어떤 존재는 수동적으로, 또 다른 존재는 능동적으로 존재론적 어긋남에 도달하는 것이 가능한가? 혹은 한 존재의 내부에서도 수동과 능동이 서로 회전하며 힘을 주고받는 과정에서 도달하는 것일까?

 

2. 거절당한 자

존재론이란 '거절당한 자'들의 것이다. 즉 세계-바깥에-사는-자들의 것, 자신이 속한 세계에서조차 거절당하는 자들의 것이다. 세계와 아예 단절된 것은 아니지만, 그들은 외풍처럼 안팎을 드나들며 결국 바깥에서 잠이 드는 자들이다. 그러나 앞서 조에서 나온 논의의 다수가 시인 김시종의 '거절당한 경험'에 국한되었던 이유는, 그가 겪어내고 살아낸 삶이 너무도 드물고 고귀하다는 점뿐만 아니라, 주변에서 그런 '존재론적 어긋남'을 겪은 사람 혹은 존재들을 보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이는 우리가 '보지 못한' 것이지, 그렇다고 그들이 '존재하지 않는' 것은 아닐 터이다. 오늘 진행한 4주차의 이야기를 잠깐 빌려오자면 '있어도 없는 자들, 없어도 있는 자들'이 될 것이다. 시인 김시종의 존재가 다른 어긋난 존재들의 이야기로 나아갈 수 있는 물꼬가 되기를 바란다. 스스로의 내부에서도 어긋난 채로 방치되었을지 모를 조각들을 다시 들여다볼 기회가 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나부터, 우리부터. 어긋난 자들은 어긋난 자들을 알아보는 법이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워크숍자료] 청인지/기획세미나의 발제, 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oracle 2019.10.01 62
211 [니체_후기] 선악의 저편 6장 우리 학자들 [1] 풍경은빛 2019.11.12 41
210 [니체_발제] 선악의 저편 6장 우리 학자들 홍바바 2019.11.11 16
209 [니체_후기] 선악의 저편 4-5장 [3] aporia 2019.11.06 68
208 [니체_발제] 선악의 저편 4~5장 최수영 2019.11.04 35
207 [니체 발제] 선악의 저편 2-3장 아포리아 2019.10.30 22
206 [니체_후기] 선악의 저편 2~3장 [2] 최수영 2019.10.29 44
205 [니체_발제] 선악의 저편 _ 서문 ~ 1장 file 사피엔스 2019.10.22 26
204 [니체_발제] 니체철학의 3가지 변신 / 이 사람을 보라_선악의 저편 oracle 2019.10.21 20
203 [니체_후기] 다이너마이트 니체 _8장 9장 세미나(10.07) 후기 [1] 사피엔스 2019.10.16 36
202 [니체_발제] 다이너마이트 니체 8~9장 알토민 2019.10.08 28
201 청인지 3주차 후기 sora 2019.10.07 40
» 청인지 3주차 B조 후기 혜린 2019.10.06 40
199 [니체_후기] 다이너마이트 니체 :: 0930(월) 세미나 [1] 우림 2019.10.01 48
198 청인지 문학편 3주차 A조 발제 file 효영 2019.09.28 42
197 청년인문지능 문학 2주차 B조 후기 file 김경서 2019.09.28 65
196 [니체_후기] 다이너마이트 니체 4~5장 :: 인권! 인권? [1] file 피어 2019.09.27 60
195 [니체_발제] 다이너마이트 니체 4~5장 우림 2019.09.23 21
194 청인지 문학편 2주차 A조 후기 알라 2019.09.23 50
193 [니체_후기] 다이너마이트 니체 첫번째 후기 [2] file 쟈스민 2019.09.17 7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