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세미나자료 :: 기획세미나의 발제ㆍ후기 게시판입니다. 첨부파일보다 텍스트로 올려주세요!


 소쉬르는 <일반언어학 강의>에서 기표와 기의를 분리하는 발상을 세상에 내놓았다. 기표들의 관계에서 기의는 결정된다. 기표의 배치가 달라지면, 기의는 원래의 위치에서 미끄러지게 된다. 라깡을 빌려, ‘기표는 기의에 미끄러진다’.

 하지만 난 의문이 있었다. 언어체계, 내가 받아들인 배치로써는, 기존의 기표들이란 재료들과 문법이란 접착제로 이것들을 이어붙였다는 언어체계(추측컨대 ‘랑그’). 이것이 선험적이란 의견. 경험 이전에 이것들이 존재하고, 바꿀 수 없다는 의견. 

 알 수 없었다. 단어에는 신조어가 있어 왔었다. 깨트려진 문법조차 독자들을 설득시킨다면 기존 문법의 자리를 꿰찰 수 있다. ‘볼펜’이란 단어가 ‘프린들’이란 단어로 재배치 될 수는 없을까? 앤드루 클레먼츠의 <프린들 주세요>는, 단어의 명칭을 변화시키려 드는 한 초등학생의 단어-변화를 향한 유쾌한 투쟁을 담은 소설이다. 하지만 이 이야기는, 저번 수유너머-노마디즘-청인지의 공간에서는, 소쉬르의 쟁점을 아주 멀리 벗어난 이야기로 해석되었다.

 난 소쉬르의 이야기를 모른다. 그래서 내 이야기를 풀었었던 것 같다. ‘프린들’ 이야기에 대한 아웃풋을 들으며, 나는 벽에 던진 야구공의 튕겨짐을 보았다. 그런데 아마, 나는 캐치볼을 하고 싶었던 것 같다. 나는 사람을 벽이라 여기고 강속구를 던지고 싶지 않다.

 그림자와 벽에 튕겨지는 야구공을 보고 있노라면, 언젠가, 누군가의 노력이 괜히 쓸쓸해지는 순간들이 꼭 보인다. 무정하지 않아왔나, 홀로 던져진 공들을 쫓는 시선들이. 그렇지만 괜한 순간이, 이번은 아닌 것 같다. 다음 시간에도 야구공은 쥐어져 있을 테고, 또다시 장황하리 던져지리라. 시선아, 나를 삼켜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세이자료집] 2020니체세미나 :: 비극의 파토스, 디오니소스 찬가 [2] oracle 2020.12.21 211
공지 [에세이자료집] 2019니체세미나 :: 더 아름답게! 거리의 파토스 [2] oracle 2019.12.19 507
807 청인지 노마디즘 1 - 2장 온라인 후기 M 2021.09.12 18
806 청인지 노마디즘 2장 오프라인 후기 cla22ic 2021.09.12 18
805 청인지11. 노마디즘 2장 3-4절 라온제나님 발제문 file jaerim 2021.09.11 23
804 [노마디즘1 세미나] 2장 3~4절 발제 file 라온제나 2021.09.11 16
803 9/11 청인지 노마디즘 2장 1,2절 발제 file 지현 2021.09.11 39
» 청인지 노마디즘1_2주차_오프라인 후기 [1] file 유수 2021.09.08 44
801 청인지 노마디즘 1 - 1장 온라인 후기 [5] 시체 2021.09.05 64
800 청인지_노마디즘1, 1장 발제 [1] file 지수지구 2021.09.04 29
799 9/4 노마디즘1 -1장 발제문 file 김구름 2021.09.04 45
798 청인지 노마디즘 1 - 0장 모임후기 [2] 주현 2021.09.02 57
797 청인지 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file 지수지구 2021.07.23 77
796 청인지 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file M 2021.07.17 48
795 청인지 에세이(우디, 재림) file jaerim 2021.07.17 70
794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file 둥글래 2021.07.17 35
793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유수 2021.07.17 43
792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file 아침마루 2021.07.16 41
791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file 고키 2021.07.16 146
790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프로포절 lllll 2021.07.10 47
789 청인지10 수학의 모험 에세이 프로포절 file jaerim 2021.07.10 37
788 수학의 모험_4주차 발제 file 유수 2021.06.04 79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