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동체 세미나] 첫 시간 후기

choonghan 2019.01.16 22:05 조회 수 : 90

반가웠습니다. 수유너머라는 공동체에 있지만, 이렇게 공동체를 주제로 세미나를 하는 건 오랜만이었습니다. 

세미나에 참여한 구성원들은 현재 회원으로 활동하고 계신 분들이 꽤 있었고, 그래서 회원활동과 관련한 얘기를 나누기도 했지만, 회원이 아닌 분들도 나름의 맥락속에서 듣고 계셨다고 저는 느꼈습니다.^^; 왜냐하면 이번에 우리가 읽은 파트가 코뮨과 공간성과 관련한 '외부성'이 등장했었기 때문이죠. 

 

외부성의 문제는 늘 어려운 문제인 듯 합니다. 문제의 초점은 이런 거죠.. '경계를 어디까지 열 것인가' . 코뮨주의에도 나와있다시피 모든 개체는 막이라는 경계를 가질 수 밖에 없고, 이는 넘어서야할 한계라기 보다는 생명활동을 하기 위한 필요조건에 가깝습니다. 공동체도 하나의 개체로서 '생명활동'을 지속하려한다면, 막 혹은 경계 혹은 내부성을 지니는 것은 척결해야할 악이라기 보다는 필요조건이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문제는 이 막이 반투막 막이여야 한다는 점. 

 

근데 이 명제는 경험적으로 밖에 파악할 수 밖에 없을 것 같아요. 마치 내 몸이 약해지면 외부물질에 대해 조심하게 되고 몸을 사리게 되듯, 공동체 활동을 해나갈 때도 현재 상태에 근거해서 막의 투과성을 조절할 수 밖에 없겠죠. 선험적 문제가 아닌 경험적인 문제여서,, 앞으로 세미나를 할 때는 지난 시간처럼, 여러 구체적인 사례들을 놓고 뜨겁게 얘기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러고보니 저희는 3시간 동안 쉬는시간도 없이! 뜨거운 첫 세미나시간을 가졌었네요. 

 

외부성이 좋은거고, 내부성은 안 좋은거다 이런 구도는 위에서 했듯 아니지만, 그럼에도 처음 오시는 분들에게 기존에 활동하던 회원(세미나회원도 마찬가지로), 환대를 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물론 수유너머가 문화센터가 아니고, 돈 내고 이용하는 곳이 아니며 찾아오시는 분들도 기존에 있는 분들과 리듬을 맞춰야한다는 당연한 점을 알려드리는 것도 의미있겠지만, 문화센터처럼 어떤 홍보를 통한 금전적 혜택을 바라고 환대를 하고 있는 건 아니죠. 처음 오시는 분들에게 공간소개와 가벼운 환대를 하는 것이 => '여기는 돈 내고 이용하는 곳이다' 라는 인상을 준다는 주장에는 아마 개인의 특성이 많이 개입된 것 같아요. 일반화해서 이해하기엔 좀 지나치지 않나.. 그런 생각이었슴다 . 

 

다음에도 더 뜨거운 세미나를 기대하며, 그럼 일요일에 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미나자료] 세미나발제문, 세미나후기를 위한 게시판입니다. oracle 2019.09.30 9
411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道 hector 2019.01.25 52
410 세미나 후기중 '잘 쓴' 후기를 웹진팀이 선정하여 원하는 책을 선물로 드립니다. choonghan 2019.01.21 64
409 [폴 리쾨르 읽기] 「악의 상징」 제2장 죄 - 발제문 이민형 2019.01.21 22
408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덕충부2 hector 2019.01.19 52
407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덕충부1 hector 2019.01.18 65
406 [레비나스&화이트헤드 읽기 세미나] 세 번째 시간 후기입니다! [1] 영진 2019.01.18 137
» [공동체 세미나] 첫 시간 후기 [1] choonghan 2019.01.16 90
404 들뢰즈의 니체 '철학' 발제문입니다. -석두 file 석두 2019.01.15 41
403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양생주3 hector 2019.01.13 52
402 [정치철학 세미나] 마크 피셔_자본주의 리얼리즘 1,2,3장 file revoros 2019.01.12 53
401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양생주 2 hector 2019.01.08 51
400 [폴 리쾨르 읽기] 『악의 상징La Symbolique du Mal』 서론 file 김쫑 2019.01.07 31
399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양생주 1 [2] hector 2019.01.06 70
398 [정치철학세미나> 라이너 포르스트 <중요한 것부터 먼저> vizario 2019.01.05 42
397 [장자 특별세미나] 후기 인간세편 [1] hector 2019.01.02 67
396 칼 바르트 개신교신학 입문 15장 발제문 [1] file 키티손 2018.12.23 18
395 [장자특별세미나] 후기 잡편 33.천하편 [3] hector 2018.12.21 102
394 [니체 세미나 발제] 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 (12월 17일 월) (아포리즘 250 ~ 끝) file 오수영 2018.12.16 43
393 사전 세미나: 『니체와 악순환』 8∼9장 발제 file namu 2018.12.14 28
392 니체전집 <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 II> 12월 10일 세미나 후기 [2] 오수영 2018.12.14 9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