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신청 :: 세미나모집, 세미나신청을 위한 게시판입니다.


[자유주의 세미나] 1월 31일 화요일 세시에 시작합니다.

수유너머N 2017.01.16 18:46 조회 수 : 604


롤스의 <정의론>과 드워킨의 <자유주의적 평등> 읽습니다. 

두 책 모두 자유주의 철학의 대표적인 책이지만 

소문만 들었지 실제로 읽기에는 너무나 두꺼운 책이죠. 


롤스와 드워킨 모두 많은 저서를 출간한 사람이지만 

두 사람의 정수가 모여있는 두 권의 책을 통해 자유주의와 

정의 그리고 평등의 사유를 살짝 맛보고자 합니다. 



* 롤스 정의론 책소개 


평생 '정의justice'라는 주제를 연구해왔던 미국의 철학자 존 롤스의 명저 <정의론>이 새롭게 출간되었다. 이번에 출간되는 책은 초판의 출간(1971) 이래 논의되어온 많은 난점들과 심각한 약점들을 제거, 수정하고 다른 부분들을 보안해 1991년에 개정 출간된 <정의론>을 기본으로 하여 일부 내용이 보완된 1999년의 최종 개정판을 번역한 것이다. 
롤스는 <정의론>으로 '자유주의적 이론 체계 속에 사회주의적 요구를 통합했다'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가 주장한 정의의 제1원칙 '모든 사람은 평등한 기본적 자유와 평등한 권리를 가져야 한다'는 평등한 시민의 기본적 자유를 희생하는 일을 거부하는 자유주의적 측면을 갖는다. 
또한 제2원칙 '사회적.경제적 불평등은 최소 수혜자에게 최대 이득이 되어야하며, 공정한 기회 균등의 조건 아래 모든 사람들에게 개방된 직책과 지위가 결부되어야한다'는 자유주의적 자유들이 사회적으로 불리한 처지에 있는 이들에게 유명무실한 것이 되지 않게 하는 사회주의적 측면을 지닌다. 
즉 '정의론'이란 기본적 자유를 평등하게 나눠 가져야 한다는 '정의의 원칙'을 기반으로 하되, 최소 수혜자의 처지를 개선시키는 한도 내에서 약자를 우대하기 위한 사회 경제적 불평등이 허용되어야 한다는 '차등의 원칙'을 적용해야 하는 것이다.
이러한 정의의 원칙의 실질적 내용과 함께 롤스의 정의론이 높이 평가되고 있는 이유는 이 원칙을 도출하기 위한 방법론적 논의의 '공정으로서의 정의'에 있다. 그는 '정의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직접 대답하기보다는 공정한 절차에 의해 합의된 것이면 정의로운 것이라는 순수한 절차적 정의를 내세운다. 나아가서 롤스는 이와 같은 절차에 의해 도출된 정의 원칙은 우리의 상식적 신념이나 도덕적 판단들과도 합치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전체를 위해 개인의 희생을 받아들이는 공리주의는 물론 자유지상주의와 공동체주의를 모두 비판하고 있는 롤즈의 이론은 자유와 평등을 조화시켜 복지주의 국가의 이념적 토대를 제공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최근 신자유주의의 물결이 거세지고 있는 서구사회는 물론, 분배적 정의와 절차적 정의가 모두 철저히 무시되어온 우리나라에서도 <정의론>의 주장은 충분히 매력적이다.

* 드워킨 <자유주의적 평등> 책소개 
현대의 평등주의적 자유주의의 선구자라 할 수 있는 미국의 롤스 이후 대표적인 자유주의 정치철학자로 인정받고 있는 드워킨은 이 책을 통해서 자유주의가 평등에 적대적이라고 생각하는 통념과는 달리 오히려 평등권이 가장 기본적인 권리라고 주장한다. 
드워킨은 지금까지의 현대 정치철학의 일반적인 경향과는 달리 대다수 정치사상의 입장들을 평등에 대한 하나의 견해로 해석할 수 있다고 보고, 고대의 그리스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정치철학의 문제를 진정한 평등이 무엇인지의 문제로 다루고자 한다. 
드워킨의 정치철학에서는 자유주의와 공동체주의 사이의 갈등을 찾아볼 수 없다. 그의 철학에서 공동체는 자유와 평등과 동등한 지위를 갖는 정치적 이상으로 인정된다. 그는 공동체와 자유와 평등을 동일한 하나의 정치적 비전의 상호보완적인 측면들로 본다.

* 세미나 일정 

1.31 정의론(1) 
2.7 정의론(2)
2.14 정의론(3)
2.21 정의론(4)
2.28 정의론(5) 

3.7 자유주의적 평등(1) - 개강 이후 일정은 세미나 구성원 스케줄에 따라 조정될 예정입니다. 
3.14 자유주의적 평등(2)
3.21 자유주의적 평등(3) 
3.28 자유주의적 평등(4) 



* 세미나 안내

1. 세미나 시간 및 장소 : 1월 31일부터 3월 26일까지 9회 동안 매주 화요일 3시[6주차 이후부터 시간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수유너머N 4층 

2. 세미나 신청 : 비밀 댓글로 성함과 연락처를 적어주세요.

3. 세마나 회비 : 한 달에 15,000원(한 번 내면 수유너머N에서 하는 모든 세미나에 참가하실 수 있습니다.)

4. 세미나 문의 : 정우준 010. 9육칠사. 1이사칠

5. 세미나 진행 방법 : 텍스트 읽기, 발제, 토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수유너머104] 세미나운영 변경 안내입니다 [10] 효영 2020.03.22 1209
공지 2020-6월 세미나시간표 (2020.6.15) [4] 효영 2020.02.15 2350
487 [예술세미나] 매주 목요일 오후 4시-새로운 감각의 창안을 위하여 [27] file 아노말리에 2017.03.18 1039
486 [김현전집읽기] - 4월 17일 월요일 19:00 [20] 요로나 2017.03.18 746
485 [김현전집읽기] - 4월 17일 월요일 19:00 [20] 요로나 2017.03.18 746
484 [세미나 반장님들 필독] 세미나 공지 올리실 때 (2018.05.15) admin 2017.03.17 1361
483 [탈식민/탈근대 세미나] - 4월 14일 금요일 2시 [8] ㅎㅎ 2017.03.16 840
482 [현대사상과 신학] 데리다의 '신앙과 지식' 시작합니다 (3/13, 3:00pm) 키티손 2017.03.06 394
481 [랑시에르 미학 세미나] 3월 19일(일) 시작합니다. [2] 상빙 2017.03.03 746
480 [공지] 세미나 회비 인상 안내 수유너머104 2017.02.27 1117
479 [문학과 문화연구] 미셸 푸코의 문학강의 [3] file vizario 2017.02.17 321
478 [일요일엔 논어를 읽자] 2월 5일 학이편 시작합니다.(4층으로!) 최유미 2017.02.03 242
477 [푸코 시즌2] 말과 사물 시작합니다(2월7일 7:30) 카본 2017.02.01 183
476 [이진경의 노마디즘 읽기]2월 11일(토요일 저녁 7시) 시작합니다 [42] 수유너머N 2017.01.30 2192
» [자유주의 세미나] 1월 31일 화요일 세시에 시작합니다. [5] 수유너머N 2017.01.16 604
474 ≪김시종을 읽자≫세미나를 1월 12일(목)부터 시작합니다 [4] 수유너머N 2017.01.09 507
473 [기본소득 세미나] 1월 22일 일요일 3시 시작합니다. [2] 수유너머N 2017.01.09 531
472 [푸코 다읽기 시즌 2] 1월 24일 푸코 세미나 시즌 2가 시작됩니다~~ [19] 수유너머N 2017.01.01 1542
471 [일요일엔 논어를 읽자] 2월5일 논어강독 시작합니다. [28] file 수유너머N 2016.12.31 1569
470 [판단력비판 세미나] 1월 16일(월) 시작합니다. [37] 수유너머N 2016.12.27 2562
469 [현대사상과 신학] 데리다의 '마르크스의 유령들'을 시작합니다 (1/2, 4:00pm) [4] 수유너머N 2016.12.25 329
468 [라이프니츠 세미나] 12/2(금)에 시작합니다. [4] file 김효영 2016.11.25 536
CLOSE